여 서울 후보들 "강변북로·올림픽대로·경의중앙선 지하화 공약"

기사등록 2024/04/04 11:46:32

최종수정 2024/04/04 13:21:28

"약속 지키기 위해 최선 다할 것"

[서울=뉴시스] 고승민 기자 = 국민의힘 서울 지역 후보자들은 4일 강변북로와 올림픽대로, 경의중앙선 지하화를 공약으로 제시했다. 사진은 서울 강변북로를 지나는 차량 모습. 2022.03.15. kkssmm99@newsis.com
[서울=뉴시스] 고승민 기자 = 국민의힘 서울 지역 후보자들은 4일 강변북로와 올림픽대로, 경의중앙선 지하화를 공약으로 제시했다. 사진은 서울 강변북로를 지나는 차량 모습. 2022.03.15. [email protected]


[서울=뉴시스] 이승재 기자 = 국민의힘 서울 지역 후보자들은 4일 강변북로와 올림픽대로, 경의중앙선 지하화를 공약으로 제시했다.

후보자들은 이날 자료를 내고 공약 세부 내용을 공개했다.

먼저 강변북로와 올림픽대로 용량 확대를 위한 지하 고속화도로 건설을 추진한다.

강변북로는 '남고양IC-망원IC-합정IC-용산국제업무지구IC-북한남IC' 구간과 '양재IC-잠원IC-북한남IC-자양동' 구간이 대상이다.

올림픽대로의 경우 '개화IC-당산IC-잠원IC' 구간과 '당산IC-여의도IC-용산국제 업무지구IC' 구간을 민간투자사업으로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제1순환고속도로와 제2순환고속도로 사이에는 '중순환고속도로'(가칭) 건설을 검토한다. 1·2·3기 신도시 간 교통망을 구축하자는 취지다.

경의중앙선 등 철도 지하화도 공약으로 냈다. 또한 이를 통해 만들어진 철도 상부 공간과 주변 부지를 통합 개발한다는 구상도 내놨다.

후보자들은 "동료시민의 더 나은 미래를 위해 약속을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관련기사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