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흥국, 정치 제안에…"출마선언 할까요?"

기사등록 2024/03/02 10:09:20

[서울=뉴시스] 신현준, 김흥국, 정준호. (사진=유튜브 채널 '정신업쇼' 캡처) 2024.03.02.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신현준, 김흥국, 정준호. (사진=유튜브 채널 '정신업쇼' 캡처) 2024.03.02. [email protected]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전재경 기자 = 가수 김흥국이 정치 참여에 대한 솔직한 생각을 밝혔다.

김흥국은 지난 1일 배우 신현준과 정준호가 진행하는 유튜브 채널 '정신업쇼'에 게스트로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최근 용산으로 이사했다는 김흥국은 "창문을 열면 대통령실이 보인다. 그래서 매일 아침 인사를 한다"고 경례 포즈를 취했다. 신현준이 "(대통령이랑) 눈이 마주친 적 있냐"고 묻자, 김흥국은 "그건 멀어서 안된다"며 홀로 인사를 한다고 했다.

정준호는 "김흥국 형님 정도돼면 전국구에 가장 많이 사랑 받는 스타인데 당을 하나 만들어서…"라고 제안했고, 김흥국은 "흥국당?"이라며 솔깃한 표정을 지었다.

정준호는 "내가 봤을 때 흥국당 만들어서 최소한 몇백만표 안나오겠습니까"라고 했다. 다만 신현준은 "형이 당 만드는 건 좋은데 흥국당 이러니까 무슨 전당포 이름 같다"고 지적했다.

그런가 하면 김흥국은 "선거 때 되면 후보들이 도와 달라고 연락이 온다. 가서 국민들 만나 보면 '왜 맨날 도와주냐' '당신도 한번해' '난 당신을 찍고 싶어' 그런 소리 많이 들었다. 그러니까 흥국당이 나온 거다"라며 정치에 대한 욕심을 드러냈다. 신현준은 "그러면 진짜 정치에 생각이 있는거냐"고 물었고, 김흥국은 "생각이 있는데 후원금이 좀 안된다. 후원금 때문에 못한다"고 답했다.

정준호는 "전국의 인기와 인지도에 힘입어서 한번 국민의 얘기를 잘 들어서…"라고 김흥국의 정치 참여를 부추겼고, 김흥국은 "오늘 '정신업쇼' 나와서 출마선언할까요?"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정준호는 "내가 볼 땐 (김흥국이) 장관 해도 잘 할 거 같고"라고 또 다시 부추겼다. 김흥국은 "장관썰은 항상 있었다. 근데 발표하는 거 보면 다른 사람이 나온다"고 웃었다. 그라면서 "이번 총선은 내가 한동훈 위원장이랑 같이 다니고 싶어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서울=뉴시스] 신현준, 김흥국, 정준호. (사진=유튜브 채널 '정신업쇼' 캡처) 2024.03.02.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신현준, 김흥국, 정준호. (사진=유튜브 채널 '정신업쇼' 캡처) 2024.03.02. [email protected]  *재판매 및 DB 금지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