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원식 장관, 초등 1학년생 눈높이 맞춰 국군 소개

기사등록 2024/04/04 17:40:39

신서초 방문해 늘봄학교 일일교사 참여

[서울=뉴시스] 신원식 국방부장관이 4일 서울신서초등학교에서, 늘봄학교 일일교사로 나서 1학년 학생들을 대상으로 국군에 대해 소개하는 체험형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국방부 제공) 2024.04.04.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신원식 국방부장관이 4일 서울신서초등학교에서, 늘봄학교 일일교사로 나서 1학년 학생들을 대상으로 국군에 대해 소개하는 체험형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국방부 제공) 2024.04.04. [email protected]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옥승욱 기자 = 신원식 국방부장관은 4일 오후 서울 양천구에 위치한 서울신서초등학교에서 늘봄학교 일일교사로 참여했다.

‘늘봄학교’는 학교와 지역사회의 다양한 교육자원을 연계해, 희망하는 초등학생에게 정규수업 전후로 양질의 교육과 돌봄을 통합적으로 제공하는 프로그램이다.

이날 교육은 신서초 1학년 학생들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신 장관은 국군 소개 영상 시청, 국군 피규어 만들기, 군악대 공연 등 다양한 체험형 프로그램을 통해 나라를 안전하게 지켜주는 국군에 대해 학생들의 눈높이에 맞춰 자세히 알려주는 시간을 가졌다.

일일교사를 마친 신원식 장관은 “늘봄학교의 성공적 안착으로 우리 장병들의 자녀 양육 부담도 대폭 완화되길 기대한다”는 소감을 전했다.

또한 "국방부는 육아휴직을 비롯하여 다양한 제도를 통해 군 내 일과 가정의 양립을 위한 노력을 지속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늘봄학교에서 지원을 요청할 경우 국방에 대한 교육자료를 적극적으로 제공하겠다"고 했다.

서울신서초등학교 김동숙 교장은 "오늘 장관님의 늘봄학교 수업으로 학생들이 대한민국 군인에 대해 한층 더 친근하게 느꼈을 것"이라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