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 석장리 구석기축제' 내달 3일 개막…놀이식 체험행사 풍성

기사등록 2024/04/04 17:23:18

유물 발굴 60주년 기념 다양한 프로그램 마련

[공주=뉴시스] 지난해 공주 석장리구석기축제 축제, 구석기 퍼레이드 모습.(사진=공주시 제공) 2024.04.04.  *재판매 및 DB 금지
[공주=뉴시스] 지난해 공주 석장리구석기축제 축제, 구석기 퍼레이드 모습.(사진=공주시 제공) 2024.04.04.  *재판매 및 DB 금지

[공주=뉴시스]송승화 기자 = 우리나라 대표 선사 문화축제인 ‘공주 석장리 구석기축제’가 오는 5월 3일부터 6일까지 4일간 석장리박물관과 공주시 상왕동 일원에서 개최된다.

‘석장Re(리) 1964, 구석기 세계로!’를 주제로 열리는 올해 축제는 지난 1964년 우리나라 최초로 구석기 유물이 발굴된지 60주년을 맞아 석장리만의 특징을 살린 콘텐츠가 대폭 강화됐다.

먼저, 석장리 유적의 발굴과 구석기 유적의 가치를 재조명하는 특별공연 ‘1964 다시, 보기’와 프랑스, 독일 등 해외 다양한 나라의 구석기 생활을 직접 경험해보는 ‘세계의 구석기! 석장리로’가 새롭게 선보인다.

여기에 ‘슬기로운 구석기 생활’은 구석기인들과 관람객이 함께 어우러지는 관객 주도형 연극 퍼포먼스로 색다른 즐길거리와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돌창 던지기, 집단 사냥 체험 등 구석기 소품과 도구를 활용한 올림픽 프로그램 ‘구석기 사냥픽’은 지난해에 이어 축제의 열기를 한껏 끌어올릴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이밖에 석장리 구석기 보물찾기, 뗀석기 실험실, 돌창 만들기, 구석기 무기 체험, 주먹도끼 달고나 만들기 등 어린이들이 부담 없이 구석기를 배우고 즐길 수 있는 놀이식 체험 행사가 축제 기간 내내 풍성하게 진행된다.

구석기 체험에서 빼놓을 수 없는 ‘구석기 음식나라’에서는 불과 꼬치를 이용해 고기와 감자, 옥수수 등의 음식 재료를 직접 구워 먹는 재미를 만끽할 수 있다.

이밖에 석장리박물관 특별기획전 ‘구석기, 위대한 발견’를 비롯해 공주알밤한우와 공주밤 등 지역 특산물 판매, 고맛나루 장터 운영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할 다채로운 행사도 마련된다.

최원철 시장은 “석장리 구석기축제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선사 문화축제인 만큼 유적 발굴 60주년을 맞아 석장리에서만 느낄 수 있는 특별한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구석기로 떠나는 특별한 시간여행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