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중교통비 최대 53.3% 환급"…포항시, 5월부터 'K-패스'

기사등록 2024/04/04 15:01:00

기존 알뜰교통카드 이용자, 회원 전환해야

[포항=뉴시스] 경북 포항시는 5월1일부터 대중교통비를 환급해 주는 'K-패스' 사업을 시행한다고 4일 밝혔다. (사진=포항시 제공) 2024.04.04.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포항=뉴시스] 경북 포항시는 5월1일부터 대중교통비를 환급해 주는 'K-패스' 사업을 시행한다고 4일 밝혔다. (사진=포항시 제공) 2024.04.04. [email protected] *재판매 및 DB 금지
[포항=뉴시스] 강진구 기자 = 경북 포항시는 5월1일부터 대중교통비를 환급해 주는 'K-패스' 사업을 시행한다고 4일 밝혔다.

K-패스는 월 15회 이상 정기적으로 대중교통 이용 시 요금의 일정 비율을 다음 달에 환급해 주는 사업이다. 환급 비율은 일반 20%, 만19~34세 청년층 30%, 저소득층 53.3%이다.

시내버스 요금 1200원 기준 월 60회를 이용하면 청년은 월 2만1600원, 저소득층은 3만8370원의 교통비를 각각 절약할 수 있다.

기존 알뜰교통카드는 도보와 자전거 등 출발과 도착을 기록하고 이동 거리에 비례해 마일리지를 지급했지만 올해부터 시행되는 K-패스는 조건 없이 월 15회 이상 최대 60회까지 이용 횟수에 따라 교통비를 환급해 이용자의 편의성을 높이고 혜택을 확대했다.

K-패스를 이용하려는 신규 이용자는 카드사에서 카드를 별도 발급 받은 후 회원가입을 해야 한다.

기존 알뜰교통카드 이용자는 추가 카드발급 없이 알뜰교통카드 앱에서 30일까지 회원전환을 마치면 K-패스가 시행되는 5월1일부터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회원전환은 누리집에서 6월30일까지 가능하다.

김영환 포항시 대중교통과장은 "환급 혜택이 확대된 K-패스 사업 시행으로 버스를 이용하는 누구나 쉽게 교통비를 환급 받을 수 있고 매일 버스를 이용하는 직장인과 학생들의 교통비 부담을 덜어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기존 알뜰교통카드 이용자는 기한 내 회원 전환을 완료해 이용에 불편이 없길 바란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