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힘 부산선대위, 사전투표 전날 "일할 기회 달라" 호소

기사등록 2024/04/04 14:48:15

사전투표 하루 앞두고 독려 기자회견 열어

"또 다시 범죄자들의 '방탄국회' 되는 것 막아야"

[부산=뉴시스] 제22대 국회의원 사전투표를 하루 앞둔 4일 국민의힘 부산선거대위원회가 사전투표 독려 기자회견을 열고 '압도적 지지'를 호소했다. (사진=국민의힘 부산시당 제공) 2024.04.04.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부산=뉴시스] 제22대 국회의원 사전투표를 하루 앞둔 4일 국민의힘 부산선거대위원회가 사전투표 독려 기자회견을 열고 '압도적 지지'를 호소했다. (사진=국민의힘 부산시당 제공) 2024.04.04. [email protected] *재판매 및 DB 금지
[부산=뉴시스]원동화 기자 = 제22대 국회의원 사전투표를 하루 앞둔 4일 국민의힘 부산선거대위원회가 사전투표 독려 기자회견을 열고 '압도적 지지'를 호소했다.

이날 기자회견에는 서병수(북구갑)·조경태(사하구을) 총괄선대위원장을 비롯해 이헌승(부산진구을) 공동선대위원장 및 조승환(중·영도구), 이성권(사하구갑), 김미애(해운대구을), 백종헌(금정구), 주진우(해운대구갑), 정성국(부산진구갑), 정연욱(수영구), 곽규택(서·동구), 정동만(기장군), 박성훈(북구을) 후보가 참석했다.

이들은 피켓운동 및 사전투표용지를 투표함에 넣는 퍼포먼스를 실시하며 부산시민들께 사전투표에 꼭 참여할 것을 간곡히 요청했다.

서병수 총괄선대위원장은 "민주당 일당 독재체제에서 국민의 절박한 삶이 이재명 당 대표 한 사람의 방탄을 위해 팽개쳐졌고 그런 민주당의 범죄 혐의자들이 모여 만든 조국혁신당과 결탁해 대한민국 국회를 장악하는 것을 막아달라"며 "국민의힘과 윤석열 정부가 국민을 위해 일할 기회를 달라"고 호소했다.

조경태 총괄선대위원장은 "범죄자 정당이 정의라며 국민들을 호도하고, 눈과 귀를 속이고 있다"며 "현명한 부산시민의 소중한 한 표가 대한민국을 바로잡을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은 민의의 전당인 국회를 또 다시 범죄자들의 방탄 벙커로 만드는 것을 막아달라"고 촉구했다.

이헌승 공동선대위원장 겸 총괄선대본부장은 이날 지원유세차 부산에 방문한 민주당 이재명에게 "부산시민에게는 현 정부와 국민의힘을 탓하며 지지해줄 것을 호소하지만 정작 부산의 발전을 좌우할 산업은행 본사 부산 이전에는 침묵하고 있다"며 "부산에 왔으니 산업은행 본사 부산이전에 대해 명확한 입장을 밝히고 협조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번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사전투표는 5일과 6일 이틀 동안 진행되며, 신분증을 지참해 오전 6시부터 오후 6시까지 가까운 사전투표소 어느 곳에서나 투표할 수 있다. 사전투표소 정보는 중앙선관위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