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 제석초 화재 복구 때까지 모듈러교실서 공부한다

기사등록 2024/04/04 14:26:17

통영시, 대승엔지니어링·엔알비 등과 무상 임대 업무협약

[통영=뉴시스] 신정철 기자= 통영시(시장 천영기, 사진 가운데)는 4일, 시장 집무실에서 통영교육지원청, 제석초, ㈜대승엔지니어링, ㈜엔알비가 함께하는 제석초 교육정상화를 위한 모듈러교실 무상임대 업무 협약식을 개최했다.(사진=통영시 제공).2024.04.04.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통영=뉴시스] 신정철 기자= 통영시(시장 천영기, 사진 가운데)는 4일, 시장 집무실에서 통영교육지원청, 제석초, ㈜대승엔지니어링, ㈜엔알비가 함께하는 제석초 교육정상화를 위한 모듈러교실 무상임대 업무 협약식을 개최했다.(사진=통영시 제공).2024.04.04. [email protected] *재판매 및 DB 금지
[통영=뉴시스] 신정철 기자 = 통영시(시장 천영기)는 4일, 시장 집무실에서 통영교육지원청, 제석초, ㈜대승엔지니어링, ㈜엔알비가 함께하는 제석초 교육정상화를 위한 모듈러교실 무상임대 업무 협약식을 개최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천영기 통영시장, 김재수 교육장, 채윤석 ㈜대승엔지니어링 대표, 강건오 ㈜엔알비 대표를 비롯해 관계자 등 15여 명이 참석했다.

협약에 따라 ㈜대승엔지니어링과 ㈜엔알비는 제석초 화재 건물이 완전 복구될 때까지 모듈러 교실 등 30여 동을 무상 제공하며, 무상임대 기간 시설 유지관리 및 보수에 필요한 기술지원에 대해서도 적극 협조하기로 했다.

또한 통영교육지원청과 제석초는 시설의 운영과 관리에 대한 책임을 가지며, 통영시는 무상임대 기부와 설치, 원활한 시설운영 전반에 필요한 행(재)정적 지원을 위해 노력하기로 했다.

제석초 운동장에 설치될 모듈러 교실은 교실, 화장실, 사무실 등 전체 30여 동으로 4월 중 설치가 완료되면, 5월초에 2학년, 6월초에는 3, 4학년 전체가 입실할 수 있다.

천영기 통영시장은 “예기치 못한 화재로 인해 우리 학생들이 많은 불편을 겪고 있는 가운데 모듈러교실을 무상임대 기부한 업체 대표들께 통영시민을 대표해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앞으로 통영시는 통영교육지원청, 제석초와 더욱 긴밀히 협조해 제석초의 조속한 교육정상화를 위해 필요한 모든 행정, 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모듈러 교실은 2017년 포항지진으로 당시 초·중학교가 파손돼 29개교가 휴교하는 등 긴급한 상황에서 열악한 환경의 컨테이너 교실을 임시 교실로 사용한 이후, 고품질 임시학교의 필요성이 제기돼 개발된 이동형 건축물이다.

이번에 모듈러 교실 30여 동을 통영시에 무상임대 기부한 ㈜대승엔지니어링과 ㈜엔알비 대표들은 “각종 재해, 재난에 대비해 만든 모듈러 교실을 통영 제석초서 최초로 목적에 맞게 활용하게 돼 보람을 느낀다”며 “화재 후 큰 불편을 겪고 있는 제석초 학생들의 빠른 교육정상화에 일조하기를 바란다”고 기부 소감을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