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기루 "내 몸무게 149㎏?…너무 웃겨가지고"

기사등록 2024/04/04 12:10:00

최종수정 2024/04/04 13:43:00

[서울=뉴시스] 신기루. (사진=유튜브 채널 '뭐든하기루' 캡처) 2024.04.04.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신기루. (사진=유튜브 채널 '뭐든하기루' 캡처) 2024.04.04. [email protected]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전재경 기자 = 개그우먼 신기루가 자신의 몸무게 관련한 가짜뉴스에 대해 해명했다. 

신기루는 4일 유튜브 채널 '뭐든하기루'에서 "최근 유튜브 보다가 이상한 영상을 봤는데, 내가 실제로 보면 더 뚱뚱할 거 같은 연예인 1위로 뽑혔다"고 했다. 이어 "근데 내가 149㎏이라고 나왔더라. 너무 웃겨가지고"라며 씁쓸해 했다.

신기루는 유튜브 조회수에 대한 고충도 털어놨다. 그녀는 "예전에 영상 올리면 조회수가 잘 나왔다. 근데 이것도 사람들이 금방 질리나 봐"라고 말했다.

곁에 있던 개그맨 이용진은 "요새 유튜브가 포화상태"라면서 "날씨가 좋아져 사람들이 밖에 돌아다니는 것도 있고, 요즘 유튜브를 안보더라"고 말했다. 이에 신기루는 "24시간을 밖에 있는 게 아닌데 집에서 누워서 볼 거 아니냐"고 따졌다.

그럼에도 이용진은 "집에 있는 시간이 없으면 유튜브를 안 본다니까"라고 받아쳤다. 신기루는 "외출한 사람들도 집에 들어갈 거 아니냐. 너 이렇게 아는 척 하는 게 더 이상은 참을 수가 없다"고 맞받아쳐 웃음을 자아냈다.
[서울=뉴시스] 개그맨 이용진과 신기루가 유튜브 조회수와 관련해 이야기를 나눴다. (사진=유튜브 채널 '뭐든하기루' 캡처) 2024.04.04.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개그맨 이용진과 신기루가 유튜브 조회수와 관련해 이야기를 나눴다. (사진=유튜브 채널 '뭐든하기루' 캡처) 2024.04.04. [email protected]  *재판매 및 DB 금지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