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프트캠프, 제로 트러스트 보안 솔루션 日 공공시장 진출

기사등록 2024/04/04 09:53:56

RBI 적용 실드게이트 일본 야마나시현 납품


[서울=뉴시스] 김경택 기자 = 소프트캠프의 제로 트러스트 보안 솔루션이 일본 공공시장에 도입된다.

4일 소프트캠프에 따르면 회사의 제로 트러스트 보안 원격 접속 서비스인 실드게이트(SHIELDGate)가 일본의 야마나시현에 도입된다. 사용자들은 외부의 개인 단말에서 리모트 브라우저 격리 기술(RBI)이 적용된 실드게이트로 내부 업무 시스템을 원격 접속해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다. 특히 이번 도입은 유수의 글로벌 제로 트러스트 보안회사와 경합해 수주를 이뤘다는 것에 의미가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야마나시현의 원격 접속사용자는 접속환경에 따른 IDP(Identity Provider)기반 신원 인증 후 리모트 브라우저 격리 기술을 이용해 권한에 따른 업무 시스템에 접속, 외부에서도 안전한 업무환경을 유지할 수 있게 된다. 

또 정보보호 가이드라인에 따라 신뢰할 수 없는 외부에서 유입되는 파일에 대한 무해화(CDR) 기능도 함께 제공해 잠재적 위협으로부터 제로 트러스트 보안을 실현할 수 있게 된다.

배환국 소프트캠프 대표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 '제로 트러스트 보안 모델 실증 지원 사업' 수행을 통해 얻은 도입사례로 이번 일본 시장 진출에 쾌거를 이루게 됐다"며 "이번 사업 수주를 필두로 한국과 일본의 제로 트러스트 보안 시장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