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크로스, 티맵모빌리티와 G2C 음성광고 '알리Go' 사업 추진

기사등록 2024/04/04 09:31:31


[서울=뉴시스] 배요한 기자 = SK스퀘어 관계사인 인크로스가 모빌리티 플랫폼 전문기업 티맵모빌리티와 협력해 G2C(정부와 소비자 간 거래) 음성광고 사업을 추진한다고 4일 밝혔다.

G2C 광고는 정부, 지자체, 공공기관이 전국민 혹은 특정 지역을 대상으로 안내 및 고지를 할 때 활용하는 광고다. 인크로스는 티맵모빌리티와 협력하여 G2C 광고를 TMAP에서 음성광고의 형태로 송출할 수 있는 '알리Go'를 출시하고 광고 영업 대행 계약을 체결했다.

알리Go는 티맵(TMAP) 유저가 특정 경로에 진입할 때 실시간으로 음성 광고를 송출할 수 있는 티맵모빌리티의 유일한 광고상품이다. 운전자의 실시간 경로를 타겟팅하여 적절한 광고를 내보낼 수 있는 만큼 행정·군사시설, 고속도로, 행정기관, 국립공원, 지역 축제 등 중요한 정보를 고지해야 하는 상황에서 활용도가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인크로스는 알리Go를 활용해 지난해 11월부터 12월까지 2개월간 인천국제공항공사를 대상으로 파일럿 테스트를 마쳤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대형 항공기 사고와 인명피해로 이어질 가능성이 있는 만큼 관제권 내에서의 무허가 불법드론 비행을 금지하고 있으나 적발 건수가 매년 증가하고 있어 관련 지침 홍보 강화에 대한 필요성이 제기돼 왔다.

알리Go 테스트 캠페인에서는 영종대교와 인천대교를 통해 공항 방면으로 진입하는 차량에 불법 드론 비행 금지에 관한 내용을 실시간 음성으로 안내했다. 테스트 기간 동안 약 37만대의 차량에 음성 안내가 송출됐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테스트 캠페인에 대해 높은 만족도를 나타내며 알리Go 음성광고 연간 계약을 체결했다는 후문이다.

손윤정 인크로스 대표는 "각종 민원을 효과적으로 해결하고, 정책에 대한 홍보 수단을 모색하는 정부기관, 지자체 광고주에게 알리Go가 해결책이 될 수 있을 것"이라며 "향후에도 지속적으로 SK 관계사 시너지를 강화하는 한편 양질의 데이터와 플랫폼을 보유한 파트너사를 발굴해 혁신적인 광고 서비스를 개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