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2026년까지 수출 3억불 달성 ‘박차’

기사등록 2024/02/13 16:03:25

13일 수출진흥회의서 지원 정책 공유·지원 방안 등 모색

올해 3개 분야·44개 사업 85억원 투입 2억4000만불 목표

[제주=뉴시스] 13일 오후 제주도청 본관 한라홀에서 김성중 도 행정부지사 주재로 2024년 제주 수출진흥회의가 진행되고 있다. (사진=제주도 제공) 2024.02.13.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제주=뉴시스] 13일 오후 제주도청 본관 한라홀에서 김성중 도 행정부지사 주재로 2024년 제주 수출진흥회의가 진행되고 있다. (사진=제주도 제공) 2024.02.13.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제주=뉴시스] 이정민 기자 = 제주도가 오는 2026년까지 목표인 수출 3억불 달성에 박차를 가한다.

제주특별자치도는 13일 오후 도청 본관 한라홀에서 김성중 행정부지사 주재로 2024년 제주 수출진흥회의를 개최했다.

도에 따르면 이날 기관별 수출지원정책 공유, 수출기업 역량강화 및 해외수출시장 다변화 방안 등이 논의됐다.

또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전쟁으로 인한 지정학적 갈등 장기화, 중국 경기회복 지연 등으로 인한 불안정한 통상환경이 악재로 지적됐다.

이 같은 상황에서 수출 묵표 달성을 위한 2024년 제주 통상정책 추진계획(안)에 대한 자문과 수출 유관기관 수출시책 공유, 기업 애로사항 청취 및 수출 증대 방안 현장 제언 등이 이뤄졌다.

도는 수출액 3억불 조기 달성을 위해 올해 통상정책 추진계획을 수립, 3개 분야 44개 사업에 85억원을 투입 올해 2억4000만불의 수출 실적을 목표로 삼았다.

이를 위해 기업 개별 환경에 맞춘 마케팅 지원으로 수출 효과를 극대화하기로 했다.

수출 초보기업을 대상으로 홍보물 제작부터 해외 규격 인증 취득까지 종합적인 ‘해외진출패키지 지원’과 수출 성장·선도기업의 자율적인 마케팅을 지원하는 ‘온·오프라인 마케팅 입점’ 사업을 진행한다.

도는 기업의 역량을 강화하며 수출단계에서 나타나는 문제 요인을 해소하기 위한 정책도 추진한다.

무역 실무 교육, 원산지 관리·관세 등 국가별 컨설팅과 바이어 신용조사 및 수출보험료 지원 등 무역 기초부터 수출 현장까지 아우르도록 뒷받침할 방침이다.

또 수출시장을 다변화하도록 해외 유통채널을 보유한 국내·외 유통협력사와 협업 확대, 수출상담회, 해외 전시·박람회 지원 등 해외 마케팅 지원도 강화한다.

김성중 부지사는 “글로벌 경기침체 등 불안한 통상환경에 대응하기 위해 도정과 유관기관, 기업 간의 업무 협업을 강화해 수출 걸림돌을 신속하게 해결해야 한다”며 “회의에서 논의된 여러 방안을 검토, 통상정책을 확대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73jmlee@newsis.com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