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스플레이스, '비상결제 모드' 도입…결제 안정성 강화

기사등록 2024/02/13 15:16:06


[서울=뉴시스] 남정현 기자 = 비바리퍼블리카의 결제 단말기 제조·결제 자회사 토스플레이스가 매장 관리 소프트웨어 토스 포스(POS)에 '비상결제 모드'를 도입해 결제 안정성을 강화했다고 13일 밝혔다.

비상결제 모드는 원인을 알 수 없는 포스 장애가 발생하더라도 가맹점이 결제와 매장 운영을 지속할 수 있게 한 서비스다. 만약 장애가 발생할 경우 포스 화면에 오류 메시지와 함께 비상결제 모드로 전환할 수 있는 팝업창이 노출된다. 이때 버튼을 클릭하면 비상결제 모드로 전환된다. 장애가 복구되면 정상 모드로 돌아갈 수 있다.

이용 대상은 토스 포스를 사용하는 토스플레이스 가맹점 전체다. 서비스 범위는 정상 모드와 동일하게 카드 결제와 간편결제, 현금 결제 등 모든 결제 방식을 포함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nam_jh@newsis.com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