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대 20만원 과징금" 제주, 사업용 차 불법 밤샘주차 단속

기사등록 2024/02/13 14:18:50

[제주=뉴시스] 제주시청 전경. (사진=뉴시스DB)
[제주=뉴시스] 제주시청 전경. (사진=뉴시스DB)
[제주=뉴시스] 우장호 기자 = 제주시가 화물·여객 등 사업용 자동차의 차고지 외 밤샘주차에 대해 연중 단속에 나선다고 13일 밝혔다.

최근 화물차와 버스, 택시, 렌터카 등 사업용자동차의 차고지 외 밤샘주차 행위가 도로의 교통흐름을 방해하고 교통사고를 유발하는 등 지속적으로 민원이 발생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시는 화물자동차 운수사업법 제11조 및 여객자동차 운수사업법 제85조 규정에 따라 사업용자동차가 자정부터 오전 4시까지 해당 차량 차고지 외의 지역에 1시간 이상 계속 주차할 경우 단속할 계획이다.

위반 시 과징금은 전세버스와 일반화물차는 20만원, 택시나 개인 화물차는 10만원(1.5t 이하 화물차 5만원)으로 관련 규정에 따라 차등 부과할 방침이다.

시는 지난해 총 590건을 단속, 201건에 대해 3500만원의 과징금 처분을 했다. 이밖에도 계도 338건, 타 시도 지역 차량 45건을 이첩해 처리했다.

고석건 제주시 교통행정과장은 "시민의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보행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주요 민원 발생 지역에 불법 밤샘주차 근절을 위한 홍보 현수막 게시 및 단속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보행자 안전 확보와 안전한 도로 환경 조성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woo1223@newsis.com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