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 119 전화벨, 2.6초에 한번씩 울렸다…총 1195만건

기사등록 2024/02/13 12:00:00

최종수정 2024/02/13 13:25:29

2023년 전국 119신고접수 총 1195만여건 접수

코로나19 팬데믹 종식으로 전년보다 4.7%감소

화재·구급출동 신고 ↓, 구조·생활안전 신고 ↑

[서울=뉴시스] 2022년 5월26일 오후 서울 은평성모병원에서 은평소방서와 은평성모병원 관계자들이 뇌졸중 환자 시뮬레이션 교육 훈련을 하고 있다. (사진=은평소방서 제공) 2024.02.13.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2022년 5월26일 오후 서울 은평성모병원에서 은평소방서와 은평성모병원 관계자들이 뇌졸중 환자 시뮬레이션 교육 훈련을 하고 있다. (사진=은평소방서 제공) 2024.02.13.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김혜경 기자 = 지난해 전국 119신고 접수가 1195만건에 달한 것으로 집계됐다. 1초에 2.6번 꼴로 신고가 접수된 셈이다.

소방청은 '2023년 전국 119신고접수건' 분석 결과 전년보다 4.7% 감소한 총 1195만6459건이 접수됐다고 13일 밝혔다.

코로나19 펜데믹 종식으로 의료 안내 및 민원 상담이 전년 대비 67만61건(16.92%) 줄어 신고 건수 감소의 주요 요인으로 작용한 것으로 분석된다.
 
전체 신고 건수의 약 45%를 차지하는 현장출동 관련 신고는 538만2745건으로 예년과 비슷한 수준이었다. 이 중 구급 신고가 320만2268건(59.49%)으로, 현장출동 신고 10건 중 6건은 구급신고였던 것으로 분석됐다.
 
또한 전년 대비 화재 및 구급 출동 신고는 줄어든 반면, 구조 출동 신고는 11.64%(8만9210건), 생활안전 신고는 4.58%(3만8779건) 각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비출동 관련 신고 657만3714건 중 절반(50.05%)인 328만9991건이 의료 안내 및 민원상담 신고였으며, 무응답 144만1890건(21.93%), 오접속 96만9121건(14.74%) 순으로 나타났다.
[서울=뉴시스]2022년 및 2023년 119신고 유형별 접수 현황.(사진=소방청 제공)2024.02.13.
[서울=뉴시스]2022년 및 2023년 119신고 유형별 접수 현황.(사진=소방청 제공)2024.02.13.

분기별 신고 건수가 가장 많은 시기는 3분기(7~9월)로 방역수칙 완화로 여름휴가 등 대외 활동 증가 및 태풍, 집중호우 등 자연재해로 인한 동시다발적인 피해로 구조, 구급, 대민지원 관련 119 신고가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시도별 119신고건수는 경기도가 242만8676건으로 가장 많았으며, 경기를 포함한 수도권(서울·경기·인천)에서 전국 119신고의 약 43%가 접수된 것으로 분석됐다.
 
특히 재난대응 부처 간 협력이 중요해짐에 따라 2023년 공동대응건수도 전년대비 12% 증가한 87만7672건으로 나타났다.

백승두 소방청 119종합상황실장은 "재난상황에 긴급한 출동이 지연되지 않도록 유선 신고가 어려울 경우, 문자나 사진 등으로 119 신고를 할 수 있으니 참고해달라"고 당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chkim@newsis.com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