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이카-대한상의, 글로벌 인재 양성 협력 강화

기사등록 2024/02/13 17:30:00

MOU 체결…개도국 ODA 분야 협업 확대 기대

[서울=뉴시스] 변해정 기자 = 한국국제협력단(KOICA·코이카)과 대한상공회의소가 글로벌 인재 양성을 위한 협력을 강화한다.

양 기관은 13일 오후 공적개발원조(ODA) 및 글로벌 인재 양성 사업 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 MOU에 따라 개발도상국 대상 프로젝트 사업, 초청 연수, 전문가 파견, 해외봉사단(WFK) 파견 등 무상개발협력사업의 발굴·시행 및 평가를 공동 추진하게 된다. 개도국 대상 개발협력을 위한 공동 또는 위탁 연구도 실시한다.

또 국내·외 개발협력 네트워크 및 ODA 관련 정보를 공유한다.

양 기관 간행물을 활용한 정보 게재 및 활동 홍보를 강화하고 필요 시 국내외 회의실·강의실·숙박시설 등의 시설을 상호 활용한다.

현재 대한상의가 개도국에서 진행 중인 ODA 사업의 90%가 코이카와 협력으로 이뤄지고 있어 양 기관의 ODA 분야 협업은 더욱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장원삼 코이카 이사장은 "코이카의 다양한 ODA 사업 추진 경험과 대한상의의 전문성이 만나 글로벌 인재 역량 분야에서 다양한 협업이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우태희 대한상의 상근부회장은 "국내외 기업들의 ODA 참여 활성화를 위해 73개 지역상공회의소와 91개국 상공회의소의 네트워크를 활용할 수 있을 것"이라며 "우리 기업의 해외 진출 지원 강화를 위해 긴밀히 협력해 나가겠다"고 언급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jpyun@newsis.com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