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풍기인삼축제, 명예 문화관광축제 선정

기사등록 2024/02/13 10:00:49

높은 호응도, 지역경제 활성화 등 인정 받아

영주 풍기인삼축제장에서 방문객들이 인삼을 구매하고 있다. (사진=영주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영주 풍기인삼축제장에서 방문객들이 인삼을 구매하고 있다. (사진=영주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영주=뉴시스] 김진호 기자 = 경북 영주시에서 개최되는 '영주풍기인삼축제'가 정부 지정 '명예 문화관광축제'에 선정됐다.

13일 시에 따르면 명예 문화관광축제는 문화체육관광부가 10년 이상된 우수축제 중 축제 경쟁력을 강화해 세계적인 축제로 육성하기 위해 지정한다.

영주풍기인삼축제는 우수한 품질의 인삼과 다채로운 프로그램 체험 기회를 제공해 방문객 호응도가 특히 높았다.

이와 함께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 지속적으로 성장해 왔다는 점을 인정받아 명예 문화관광축제로 선정됐다.

이 축제는 국내 최대 인삼 생산지인 영주시가 풍기인삼 역사성과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개최해온 국가대표 건강 축제다.

해마다 300억 원 이상의 판매 수익을 올리며 지역경제를 살리는 한 축으로 자리 잡았다.

풍기인삼축제를 지역경제에 보탬이 되는 산업형 축제로 만들기 위해 노력한 결과 관광객과 지역민이 함께 즐거워하고 참여하며 호흡하는 축제로 발전시켰다는 평가를 얻고 있다.

이번 명예 문화관광축제 선정으로 시는 ▲축제평가 및 빅데이터 분석 ▲국내외 홍보마케팅 ▲명예 문화관광축제 명칭 지원 ▲축제 컨설팅 및 전문인력 양성 등 지원사업 우선 신청자격을 받는다.

박남서 영주시장은 "이번 명예 문화관광축제 지정으로 영주풍기인삼축제가 세계적 축제로 성장할 발판이 한층 단단해졌다"며 "축제를 더욱 발전시켜 풍기인삼의 차별성 및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지역 주민들에게 실질적인 소득을 창출시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올해 영주풍기인삼축제는 10월 초 영주시 풍기읍 남원천 일원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kjh9326@newsis.com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