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트업 20곳, 사업화자금 5000만원 지원"…참여모집

기사등록 2024/02/13 12:00:00

최종수정 2024/02/13 13:19:29

'민관협력 오픈이노베이션' 수요기반형 트랙

각 기업에 최대 5000만원 사업화 자금 지원

[서울=뉴시스] 중소벤처기업부(중기부) 현판. (사진=뉴시스 DB).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중소벤처기업부(중기부) 현판. (사진=뉴시스 DB).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이수정 기자 = 정부가 스타트업 20개사를 선정해 각 기업에 최대 5000만원의 사업화 자금을 지원한다.

중소벤처기업부(중기부)는 '민관협력 오픈이노베이션(OI) 지원사업' 수요기반형 트랙에 참여할 대·중견기업-스타트업을 모집한다고 13일 밝혔다.

'창업성장기술개발' 사업 신청 자격이 주어져 향후 최대 1년, 1억2000만원의 R&D(기술개발) 개발 자금 지원도 기대해 볼 수 있다.

그간 중기부는 대·중견기업-스타트업간 협업을 꾸준히 지원해왔다. 올해부터는 혁신기술을 보유한 스타트업을 온라인에서 직접 탐색할 수 있는 '민관협력 오픈이노베이션 플랫폼'을 운영할 예정이다.

중기부는 "많은 기업의 참여로 플랫폼이 활성화되면, 대·중견기업-스타트업간 상시적 협업이 이뤄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crystal@newsis.com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