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폐지수집 어르신 라면 무료 제공"…'돈쭐'날 사장님

기사등록 2024/07/12 00:00:00

최종수정 2024/07/12 09:25:20

[서울=뉴시스] 폐지 수집하는 어르신에게 라면을 무료로 제공한다는 식당 사장님의 사연이 알려져 훈훈함을 자아냈다(사진= 보배드림 갈무리)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폐지 수집하는 어르신에게 라면을 무료로 제공한다는 식당 사장님의 사연이 알려져 훈훈함을 자아냈다(사진= 보배드림 갈무리)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황진현 인턴 기자 = 폐지 수집하는 어르신에게 라면을 무료로 제공한다는 식당 사장님의 사연이 알려져 훈훈함을 자아냈다.

10일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에는 '폐지 어르신께 라면 나눔하는 이 업소를 칭찬합니다'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공개한 사진에는 '폐지 수집하시는 할머니, 할아버지 라면 무료로 드려요'라고 적힌 박스가 가게 문에 붙어있다.

시력이 안 좋은 어르신을 배려해 '폐지 수집'과 '라면 무료'를 빨간색으로 적어 강조해 놓은 모습도 담겼다.

글을 올린 A씨는 "우리 동네 특성상 폐지 줍는 어르신들이 많다"며 "오늘 길을 걷고 있는데, 한 식당에서 폐지를 줍는 어르신들에게 라면을 무료로 제공한다는 푯말이 붙어있었다"고 전했다.

이어 "가뜩이나 장사도 잘 안되는 동네인데, 이렇게 나눔을 실천하는 사장님이 계셔서 뿌듯하다"고 덧붙였다.

사연을 접한 누리꾼들은 "사장님, 복 받으세요", "돈쭐 내러 가야겠다", "구미 사는데 이 집 맛집이다. 동네 어르신들 잘 챙기시는 분", "다른 사람을 돕는다는 게 쉽지 않은데 대단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서울시가 발표한 '폐지수집 어르신 현황'에 따르면 서울에서 폐지를 수집하고 있는 고령자는 총 3007명으로 남성 1168명(39%), 여성 1839명(61%)으로 조사됐다.

연령별로는 80대 이상이 1412명으로 47%를 차지했고, 70대 1231명(41%), 60대 364명(12%) 등의 순으로 집계됐다.

이들 중 1253명(42%)은 폐지수집 사업단으로 활동했고, 환경미화·스쿨존 교통안전지킴이 등 일반 노인 일자리에는 215명이 참여했다.

월평균 소득은 89만5000원으로 전국 평균치인 76만6000원보다 12만9000원 정도 많았고, 기초수급자는 23%로 나타났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폐지수집 어르신 라면 무료 제공"…'돈쭐'날 사장님

기사등록 2024/07/12 00:00:00 최초수정 2024/07/12 09:25:20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