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출소' 정준영, 프랑스 클럽서 여성과 밀착 스킨십 포착

기사등록 2024/07/10 11:52:25

최종수정 2024/07/11 10:13:07

[서울=뉴시스] 10일 JTBC 뉴스 '아침&'는 제보자가 정준영을 촬영한 영상을 보도했다. (사진=JTBC 뉴스 '아침&' 캡처) 2024.07.10.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10일 JTBC 뉴스 '아침&'는 제보자가 정준영을 촬영한 영상을 보도했다. (사진=JTBC 뉴스 '아침&' 캡처) 2024.07.10. [email protected]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신효령 기자 = 집단 성폭행 등 혐의로 5년의 실형을 살고 지난 3월 출소한 가수 정준영(35)의 근황이 또 공개됐다.

10일 JTBC 뉴스 '아침&'는 제보자가 촬영한 영상을 보도했다. 영상에는 프랑스 리옹의 한 클럽에서 정준영이 한 여성과 함께 서있는 모습이 담겼다. 클럽의 시끄러운 음악 속에서 정준영은 이 여성과 얼굴을 맞댄 채 스킨십을 이어갔다.

제보자는 JTBC에 "한국어를 배우고 있는데, 한국어를 쓰는 정준영 일행을 보고 반가운 마음에 대화를 나눴다"고 밝혔다. "다른 일행이 (정준영을) '한국에서 유명한 가수'라고 소개해 그가 버닝썬 게이트 정준영인 것을 알아챘다"고 덧붙였다.

제보자는 정준영과 SNS(소셜미디어)를 통해 주고받은 메시지를 공개하기도 했다. 이에 따르면 정준영은 자신을 '보스턴에서 온 준'이라고 소개하며 "나는 작사가이면서 작곡가다. 리옹에서 곧 한식당을 열 것"이라고 밝혔다.

이후 정준영은 본인이 프랑스에 있다는 사실이 알려지자, 제보자에게 "사람들한테 친구가 돼달라고 말했을 뿐인데 너무 실망스럽다"는 말을 끝으로 SNS 계정을 감췄다. 제보자는 정준영을 향해 폭력적인 말이 쏟아지는 것이 걱정된다면서 정준영의 근황을 밝힌 이유를 털어놨다. "정준영은 하나도 바뀌지 않았다. 징역 5년은 사람을 바꿀 수 없고 나는 그가 여전히 음악업계를 떠날 생각이 없다는 사실이 싫다"고 했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정준영 근황이 공개됐다. 프랑스 리옹의 바에서 목격됐으며, 장발에 수염까지 기른 모습이다. 네티즌 A는 "바에서 여자 꼬시면서 인스타그램 계정 묻고, 리옹에 한식당 열 것이라고 했다. 본인 한국에서 유명한 가수인데, 이름은 준(Jun)이라고 소개했다"고 썼다.

정준영은 밴드 'FT아일랜드' 출신 최종훈 등과 2016년 1월 강원 홍천, 같은 해 3월 대구에서 여성을 만취시키고 집단 성폭행을 했다는 혐의를 받았다. 2019년 11월 재판부는 1심 선고 공판에서 정준영에게 징역 6년과 80시간 성폭력 치료 프로그램 등을 선고했다. 정준영은 연예인들이 참여한 스마트폰 단체 채팅방(단톡방)에 불법 촬영물을 유포한 혐의도 받았다. 정준영은 2020년 9월 대법원에서 징역 5년을 확정받았고, 지난 3월 만기 출소했다.

정준영은 2011년 코미디TV '얼짱시대5'로 얼굴을 알렸다. 다음 해 엠넷 오디션 '슈퍼스타K' 시즌4 톱3에 올랐다. KBS 2TV '해피선데이-1박2일' 시즌3, tvN '집밥 백선생', SBS TV '정글의 법칙', tvN '짠내투어' 등에 출연했으나, 성폭행 건으로 퇴출됐다.
[서울=뉴시스] 10일 JTBC 뉴스 '아침&'는 제보자가 정준영을 촬영한 영상을 보도했다. (사진= JTBC 뉴스 '아침&' 캡처) 2024.07.10.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10일 JTBC 뉴스 '아침&'는 제보자가 정준영을 촬영한 영상을 보도했다. (사진= JTBC 뉴스 '아침&' 캡처) 2024.07.10. [email protected] *재판매 및 DB 금지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출소' 정준영, 프랑스 클럽서 여성과 밀착 스킨십 포착

기사등록 2024/07/10 11:52:25 최초수정 2024/07/11 10:13:07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