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윤상현 "채상병 특검하자는 한동훈, 민주당 대표 출마한 줄"

기사등록 2024/06/23 18:11:22

최종수정 2024/06/23 22:31:56

한동훈 "여당이 채상병 특검 나서 추진"

윤상현 "내부 전선 교란이자 자충수"

[인천=뉴시스] 김동영 기자 = 윤상현 국민의힘 국회의원이 21일 오전 인천 미추홀구 용현시장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국민의힘 당대표’ 출마선언을 하고 있다. 2024.06.21.@newsis.com
[인천=뉴시스] 김동영 기자 = 윤상현 국민의힘 국회의원이 21일 오전 인천 미추홀구 용현시장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국민의힘 당대표’ 출마선언을 하고 있다. [email protected]

[서울=뉴시스]하지현 기자 = 차기 당 대표 선거에 출마하는 윤상현 국민의힘 의원은 23일 한동훈 전 비상책위원장이 여당 주도 '채 상병 특검법' 추진을 주장한 데 대해 "민주당 대표 선언으로 착각할 정도"라고 지적했다.

윤 의원은 이날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에 글을 올리고 "한 전 위원장께서 당대표가 되면 공수처 수사 종결 여부와 무관하게 새로운 특검법을 발의하겠다고 한다"며 "공수처 수사를 지켜보자는 입장을 짓밟고 내부 전선을 흐트러뜨리는 교란이자 자충수다. 당 대표가 되셔도 이렇게 당을 운영하실 건가"라고 반문했다.

그는 "공수처 수사가 진행 중이고 대통령께서도 그 수사가 미진하다면 먼저 특검을 요청하겠다고 밝힌 상황에서 선제적으로 특검법을 발의하겠다니, 순간 민주당 당대표 출마 선언으로 착각할 정도였다"고 지적했다.

앞서 한 전 위원장은 이날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당 대표 출마 선언 기자회견을 마친 뒤, '채 상병 특검법' 관련 입장을 묻는 취재진 질의에 당 대표가 될 경우 여당 주도로 특검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정부·여당은) 사안의 의구심을 풀어드릴 만한 여러 번의 기회를 실기했기 때문에 특검을 반대할 수 없다"며 "국민의힘이 진실 규명을 위한 특검을 나서서 추진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민주당이 제안하는 특검으로는 논란이 끊이지 않고 진실을 규명할 수 없을 것"이라면서도 "민주당도, 국민의힘도, 대통령도 아닌 공정한 결정을 담보할 수 있는 제삼자가 특검을 골라야 한다"고 촉구했다.

아울러 "공수처 수사 종결 여부를 특검법의 발의 조건으로 달지 않겠다"며 "제가 당 대표가 되면 국민의힘이 진상규명을 할 수 있는 특검을 발의하겠다. 충분히 소통하고 설득하겠다"고 강조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윤상현 "채상병 특검하자는 한동훈, 민주당 대표 출마한 줄"

기사등록 2024/06/23 18:11:22 최초수정 2024/06/23 22:31:56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