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문화재산업 매출 3조1722억 원…'보존·관리업’ 최고

기사등록 2024/02/29 10:24:49

문화재청, '문화재산업조사' 발표

사업체는 8325개, 종사자는 4만5821명 집계

[서울=뉴시스] '문화재산업조사'(2022년 12월 31일 기준) (사진=문화재청 제공) 2024.02.29.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문화재산업조사'(2022년 12월 31일 기준) (사진=문화재청 제공) 2024.02.29. [email protected]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이수지 기자 = 지난 2022년 한 해 문화재산업이 벌어들인 전체 매출이 3조 1722억 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문화재청이 29일 발표한 '문화재산업조사'(2022년 12월 31일 기준) 결과, 문화재산업 전체 매출액은 3조1722억 원, 사업체는 8325개, 종사자는 4만5821명으로 집계됐다.

문화재청은 국가유산산업 현황과 실태 파악을 위해 전국 1인 이상 사업체 1500개를 대상으로 ‘문화재산업조사’를 처음 실시했다.

이번 조사는 ‘문화재 관련 제품 제조업’, ‘문화재 보존·관리업’, ‘문화재 관련 서비스업’, ‘문화재 교육업’ 4개 대분류로 구분하여 실시됐다.

가장 높은 매출액을 기록한 분야는 ‘문화재 보존·관리업’으로 매출 1조 4520억 원(45.8%)을 기록했다.

그 뒤로 문화재 관련 서비스업 1조 1822억 원(37.3%), 문화재 교육업 3139억 원(9.9%), 문화재 관련 제품 제조업 2241억 원(7.0%) 순이었다.

종사자를 업종별로 살펴보면, 문화재 관련 서비스업 종사인력이 가장 많은 46.2%인 2만1171명이었다.

문화재 교육업에 1만2313명(26.9%), 문화재 보존·관리업에 456명(20.6%), 문화재 관련 제품 제조업에 2881명(6.3%)이 일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업체 수로는, 문화재 관련 서비스업에 가장 많은 3747개(45.0%) 업체가 분류됐다.

문화재 관련 제품 제조업체가 1831개(22.0%), 문화재 보존·관리업체가 1635개(19.6%), 문화재 교육업업체가 1112개(13.4%)로 그 뒤를 이었다.

이번 조사결과는 국가통계 포털과 문화재청 웹사이트 통해 내려받을 수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