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밤부터 장마 시작…모레까지 200㎜↑ 폭우 예고

기사등록 2024/06/19 17:15:51

최종수정 2024/06/19 20:46:52

20일 새벽부터 시간당 30㎜ 강한 비

해안가 15m/s, 산지 20~25m/s 강풍

남해상 강풍 동반 1.5~4m 높은 파도

[제주=뉴시스] 우장호 기자 = 정체전선이 북상 중인 19일 오후 제주시 건입동 제주기상청에서 예보관이 장맛비를 품은 저기압대의 움직임을 분석하고 있다. 2024.06.19. woo1223@newsis.com
[제주=뉴시스] 우장호 기자 = 정체전선이 북상 중인 19일 오후 제주시 건입동 제주기상청에서 예보관이 장맛비를 품은 저기압대의 움직임을 분석하고 있다. 2024.06.19. [email protected]

[제주=뉴시스] 오영재 기자 = 19일 밤부터 제주에 올해 첫 장맛비가 내리겠다.

제주지방기상청은 이날 오후 9시를 전후로 21일 아침까지 정체전선의 영향으로 비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이 기간 도 전역에 걸쳐 50~100㎜ 사이에 강수량을 기록할 것으로 예측됐다. 북부와 추자도를 제외한 곳에는 150㎜가 넘겠고 산지는 200㎜ 이상의 폭우가 예보된 상태다. 특히 20일 새벽부터 낮까지 천둥 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의 매우 강한 비가 내릴 전망이다.

아울러 해안가 등 저지대에서는 초속 15m 이상의 강풍이, 중산간과 산지에서는 초속 20~25m 이상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불 것으로 예보돼 안전사고에 주의가 요구된다.

남쪽 먼바다를 중심으로 초속 9~16m의 강풍과 1.5~4m의 매우 높은 파도가 일 것으로 예상되면서 풍랑특보가 내려질 예정이다.

제주기상청 관계자는 "계곡이나 하천의 상류에 내리는 비로 인해 하류에서 갑자기 물이 불어날 수 있으니 야영 등을 자제해주길 바란다"며 "한라산 둘레길, 오름, 올레길에 가는 것은 위험할 수 있다"고 당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관련기사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제주 밤부터 장마 시작…모레까지 200㎜↑ 폭우 예고

기사등록 2024/06/19 17:15:51 최초수정 2024/06/19 20:46:52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