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상헬스케어, 美서 '개인용 코로나·독감 키트' 긴급승인

기사등록 2024/04/04 16:32:11

전문가용 승인 이어 개인용 제품 승인

[서울=뉴시스] 오상헬스케어 개인용 코로나19·독감 콤보 진단키트. (사진=오상헬스케어 제공) 2024.04.04.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오상헬스케어 개인용 코로나19·독감 콤보 진단키트. (사진=오상헬스케어 제공) 2024.04.04. [email protected]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송연주 기자 = 체외진단 기업 오상헬스케어는 미국 식품의약국(FDA)에서 개인용 코로나19·독감 콤보 진단키트의 긴급사용승인(EUA)을 받았다고 4일 밝혔다.

해당 콤보키트는 코로나19와 인플루엔자 A, B를 동시에 판별할 수 있는 진단기기다. 지난 3월22일 전문가용 제품 승인을 받은 이후 약 2주 만이다. 개인용 신속검사 제품으로는 세계 두 번째, 국내 기업으로는 최초 승인이라고 회사는 설명했다.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는 이번 시즌 현재까지 독감으로 인해 최소 3100만명이 감염되고 35만명이 입원했으며 2만2000명이 사망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많은 호흡기 감염병 환자가 발생하고 있는 상황에서 오상헬스케어는 미국 내 전문가 시장은 물론 약국·마트 등 개인 소비자 시장과 정부기관 납품을 통한 조달 시장까지 공략할 발판을 마련했다.

미주 사업을 책임지고 있는 이승엽 법인장은 "코로나19 이후를 대비하기 위한 그동안의 노력이 결실을 맺는 원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