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범기 시장, 전주 찾은 기재부 예산실장에 '왕의궁원' 지원 요청

기사등록 2024/04/04 13:49:22

[전주=뉴시스]윤난슬 기자 = 우범기 전북 전주시장이 정부 예산의 열쇠를 쥔 기획재정부 예산실장에게 '왕의궁원 프로젝트' 등 전주 발전을 위한 내년도 정부 예산 지원을 요청했다.2024.04.04.(사진=전주시 제공)
[전주=뉴시스]윤난슬 기자 = 우범기 전북 전주시장이 정부 예산의 열쇠를 쥔 기획재정부 예산실장에게 '왕의궁원 프로젝트' 등 전주 발전을 위한 내년도 정부 예산 지원을 요청했다.2024.04.04.(사진=전주시 제공)
[전주=뉴시스] 윤난슬 기자 = 우범기 전북 전주시장이 정부 예산의 열쇠를 쥔 기획재정부 예산실장에게 '왕의궁원 프로젝트' 등 전주 발전을 위한 내년도 정부 예산 지원을 요청했다.

우 시장은 4일 노인 일자리 지원 방향과 취약계층 돌봄 사업, 미등록 경로당 지원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전주를 찾은 김동일 예산실장을 비롯한 기획재정부 예산실 주요 관계자와 문화 관련 현안 사업에 대해 논의했다.

특히 우 시장은 전주의 역사적 정체성을 품고 일부 복원된 전라감영에서 진행된 문화 관련 현안 사업 논의의 자리에서 시정 최대 현안인 '왕의궁원 프로젝트'에 관해 설명하고, 이를 실현하기 위한 국비 지원을 요청했다.

이날 건의한 사업은 ▲조선시대 최후의 전통 유학자 간재 전우의 정신을 이어 유교문화의 대중화를 선도하고자 하는 '간재선비문화수련원 건립' ▲새로운 지역관광을 선도하는 K-Lake로 한옥마을 연계 체류형 관광객 유치를 위한 '아중호수 조성' ▲미래 과학기술 체험교육 기반 마련과 과학·문화 복합공간을 조성하는 '전주 국립 전문과학관 건립' 등이다.

기재부 예산실은 국가 예산을 편성·심의하는 핵심 부서로, 시는 이날 현장 방문을 통해 전주시 핵심사업이 내년도 정부 예산에 반영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실제 지난해의 경우 기재부 제2차관과 예산실 고위공무원들이 전주를 찾아 정책 현장을 둘러봤으며, 우 시장도 각 부처 및 기재부를 지속해서 방문 설득하는 등 정부 예산 확보에 총력을 기울인 결과 어려운 정부 재정 여건 속에서도 역대 최대 규모인 59건(764억 원)의 신규사업을 확보한 바 있다.

이들 사업은 미래 먹거리 발굴과 현안 해결을 위한 단초가 될 사업으로, 연차적으로 총 8217억원(국비 5356억원 규모)이 투입될 예정이어서 전주가 100만 광역도시, 강한경제 도시로 도약하기 위한 탄탄한 기반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우 시장은 "지난해 전주의 대변혁과 새로운 혁신성장 기반이 될 정부 예산을 확보하기 위해 전북특별자치도, 지역 정치권과 한마음 한뜻으로 노력해 왔다"면서 "올해도 주요 현안 사업이 차질 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전략적인 정부 예산 확보 계획을 수립하고, 한발 앞선 대응을 통해 민선 8기 시정 핵심 목표 구현을 위한 정부 예산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