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마켓, 자립준비청년 '홀로서기' 지원 …1억원 규모 셀러 육성 프로그램 운영

기사등록 2024/04/04 09:22:49

[서울=뉴시스]G마켓이 홀로서기를 준비하는 자립준비청년을 지원하기 위한 'G청년셀러 창업아카데미'를 진행한다고 4일 밝혔다.2024.04.04.(사진=G마켓 제공)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G마켓이 홀로서기를 준비하는 자립준비청년을 지원하기 위한 'G청년셀러 창업아카데미'를 진행한다고 4일 밝혔다.2024.04.04.(사진=G마켓 제공)[email protected]

[서울=뉴시스] 이준호 기자 = G마켓이 홀로서기를 준비하는 자립준비청년을 지원하기 위한 'G청년셀러 창업아카데미'를 진행한다고 4일 밝혔다.

자립준비청년(보호종료아동)이란 보호시설에서 보호를 받다가, 만 18세가 되면 퇴소해 자립해야 하는 청년이다. G마켓은 사단법인 야나와 협약을 맺고, 자립준비청년들이 G마켓과 옥션의 판매자로 성장할 수 있도록 1억원 규모의 지원 활동을 전개할 계획이다.

'G청년셀러 창업아카데미'는 자립준비청년이 판매자로써 전문성을 키울 수 있도록 오는 10월까지 6개월간 다양한 지원활동을 선보인다.

우선, 온·오프라인 판매자 교육 및 실습부터 G마켓 전문가들의 멘토링 등 체계적인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여기에 사업자본금 100만원을 지급하고, 활동지원금으로 월 15만원 상당의 스마일캐시 상품권도 제공한다. 이 외 G마켓 오피스투어 및 사업설명회도 진행할 계획이다.

프로젝트 참여 신청은 올해 만 18세로 아동보호시설 퇴소 후 홀로서기에 나서는 자립준비청년이라면 누구나 가능하다. 신청 기간은 오는 8일부터 19일까지이며, 총 30명의 자립준비청년을 선발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