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효리 효과 톡톡"…휴롬, 1분기 국내매출 90% 뛰었다

기사등록 2024/04/04 09:41:42

최종수정 2024/04/04 11:25:30

온라인 매출 310%, 자사몰 매출 250% 성장

"휴롬·이효리 시너지…긍정적 반응 이끌어"

[서울=뉴시스] 이효리가 등장한 휴롬의 ‘날것 캠페인’ 광고 스틸컷. (사진=휴롬 제공) 2024.04.04.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이효리가 등장한 휴롬의 ‘날것 캠페인’ 광고 스틸컷. (사진=휴롬 제공) 2024.04.04. [email protected]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이수정 기자 = 휴롬이 지난해 12월 말부터 가수 이효리를 광고모델로 발탁한 이후 '이효리 효과'를 누리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휴롬은 광고모델 이효리를 앞세워 일상 속 생 채소과일 섭취 습관을 독려하는 '날것 캠페인' 광고 이후 올해 1분기 국내 매출이 전년동기 대비 90% 증가했다고 4일 밝혔다.

특히 '날것 캠페인' 광고가 TV와 온라인에 송출된 이후 온라인 채널 매출이 4배 이상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올 1분기 온라인 매출은 전년동기 대비 310% 증가했다. 이는 쿠팡 중심의 매출 증가세와 온라인 채널 확대, 라이브 방송 진행 등을 통한 매출 다각화가 주요 원인으로 파악된다.

이와 함께 자사몰 매출도 3.5배 이상 큰 폭으로 증가했다. 올 1분기 자사몰 매출은 전년동기 대비 250% 증가했으며, 방문자 수 870%, 방문횟수 950%, 신규회원 수 400% 등으로 크게 늘어났다.
 
광고에 등장한 '이효리 착즙기' H410은 스테디셀러 H400과 함께 올해 1분기 착즙기 판매 비중 80% 이상을 차지하며 주력 제품으로 국내 매출을 견인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분기 국내 매출 호조는 휴롬과 이효리가 시너지를 내면서 '날 것'이라는 키워드를 중심으로 소비자들에게 긍정적인 반응을 이끌어냈기 때문인 것으로 풀이된다.

실제로 휴롬이 소비자 데이터 플랫폼 오픈서베이를 통해 30대에서 60대 이상 1000명을 대상으로 '날것 캠페인' 광고 전후의 인식 변화를 조사한 결과, 전체 응답자의 73%가 이효리가 휴롬의 광고모델로 어울린다고 응답했다.

잘 어울린다고 응답한 이유로는 '건강하고 활기찬 이미지', '자연친화적 라이프스타일'이 느껴지기 때문이라고 답했다.

또한 전체 응답자의 66%가 광고에서 가장 기억나는 것으로 '날것' 이라는 키워드를 언급했으며, 75%가 '날것 그대로의 채소과일을 먹어야겠다'에 동의, 65%가 광고를 보고 '휴롬'에 관심이 생겼다고 응답했다.

김재원 휴롬 대표는 "건강에 진심인 휴롬의 가치와 이효리씨가 가진 건강하고 활기찬 이미지가 시너지를 내면서 소비자분들의 관심으로 이어지고 있어 고무적"이라며 "앞으로도 휴롬은 보다 많은 분들이 날 것의 생 채소과일로 건강한 습관을 만들 수 있도록 다양한 활동을 전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