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주 강국의 꿈 대전이 주도…대전SAT(위성) 프로젝트 추진

기사등록 2024/02/13 14:52:05

최종수정 2024/02/13 14:55:30

초소형 큐브위성 개발 ‘대전SAT(위성)' 2026년 발사 예정

19일 사업설명회 개최, 내달 13일까지 컨소시엄 신청·접수

[대전=뉴시스]대전시 청사 전경. 2024. 02. 13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뉴시스]대전시 청사 전경. 2024. 02. 13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뉴시스]곽상훈 기자 = 대전 기업에서 만든 위성이 2026년 우주로 갈 전망이다.

대전시는 초소형 큐브위성 ‘대전SAT’개발을 위한 프로젝트를 수행할 컨소시엄을 구성할 계획이라고 13일 밝혔다.

대전SAT(위성) 프로젝트는 위성시스템 제작과 운영이 가능한 지역 우주기업으로 컨소시엄을 구성해 2026년까지 초소형 큐브위성(6U급)을 개발하고 발사하는 것을 목표로 추진된다.

시는 지역 우주기업의 시장 진출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도록 자유 공모 형태로 위성의 임무 등을 컨소시엄이 제안하는 방식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제출된 연구개발계획서에 따라 기술성, 사업성, 수행 능력 등에 대한 전문가 평가를 거쳐 최종 지원 과제를 선정할 방침이다.

선정된 컨소시엄에는 초소형 큐브위성 개발, 환경시험, 발사 및 초기 운용 등 우주 검증을 뒷받침하며 단계별 평가를 통해 3년간 최대 24억 원 규모의 사업비를 지원한다.

이장우 대전시장은 “대전SAT(위성) 프로젝트는 국내에서 유일하게 위성 제작·발사·관제가 모두 가능한 도시인 대전에서 민간 기업이 주도해서 추진하는 데 그 의미가 크다”라면서 “성공적 사업 추진으로 대전이 미래 우주 경제를 선도하는 핵심 도시 역할을 하겠다”라고 말했다.

시는 19일 대전테크노파크 어울림프라자에서 사업설명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모집 공고는 13일 오후 2시부터 대전시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자세한 지원 내용과 신청 방법은 ‘대전테크노파크 대전기업정보포털(www.dips.or.kr)’에서 볼 수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kshoon0663@newsis.com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