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은비 "120만원 시계, 눈 '질끈' 감고 구입…혼수로 가져갈 것"

기사등록 2023/12/11 00:00:00

[서울=뉴시스] '전참시' 권은비. (사진 = MBC TV 캡처) 2023.12.09.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전참시' 권은비. (사진 = MBC TV 캡처) 2023.12.09. [email protected]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이재훈 기자 = 한일 프로젝트 그룹 '아이즈원' 출신 가수 권은비가 빈티지 시계 구매에 100만원가량의 거금을 들였다.

권은비는 지난 9일 방송된 MBC TV 예능물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에서 크리스마스 소품 숍에서 발결한 영화 '크리스마스 악몽' 빈티지 시계에 이 같은 돈을 썼다.

점원은 권은비에게 해외에서도 구하기 어려운 물품이라 가격대가 있다고 설명했다. 권은비는 거액에 잠시 고민했다. 그러다 "평생 가지고 있을 것이다. 결혼할 때 혼수로 가져갈 것"이라며 구매를 확정했다.

그러나 시계에 손상이 있었다. 점원은 손상된 부분이 있으면 판매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권은비는 손상이 상관없다고 말했고 결국 40%를 깎은 가격에 시계를 구매했다. 그녀는 "1년 동안 열심히 살았기 때문에 제게 스스로 주는 선물"이라고 흡족해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