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공항 '짐배송 서비스'…22일부터 김해·대구 등 5개 지역 확대

기사등록 2023/09/20 06:00:00

서울, 부산, 청주, 대구·경산, 광주 전 지역

[제주=뉴시스] 우장호 기자 = 제주국제공항 1층 도착장에  관광객들의 발걸음이 이어지고 있다. 2023.09.20. woo1223@newsis.com
[제주=뉴시스] 우장호 기자 = 제주국제공항 1층 도착장에  관광객들의 발걸음이 이어지고 있다. 2023.09.20. [email protected]
[서울=뉴시스] 홍찬선 기자 = 제주공항에 도착하는 승객들을 대상으로 시행됐던 '짐배송 서비스'가 전국 5개 공항으로 확대된다.

국토교통부와 한국공항공사는 오는 22일부터 '국내선 수하물 짐배송서비스'를 확대·시행한다고 20일 밝혔다.

짐배송 서비스는 공항의 수하물 수취장에 도착한 승객의 짐을 배송업체가 대신 찾아 숙소·자택 등 목적지까지 배달하는 서비스이다.

정부는 지난 21년 7월부터 시범사업(김포 출발→제주 도착)을 개시한 후 이듬해 7월부터는 제주공항 도착을 기준으로 전국 권역별 5개 공항(김포·김해·청주·대구·광주공항) 출발로 확대·운영해 왔다.

이에 따라 공사는 오는 22일부터 제주와 전국 5개 공항에서도 양방향 서비스를 확대 운영한다. 기존 제주공항에 도착해야 가능했던 서비스가 해당 5개 지역으로 서비스가 확대하는 것이다.

배송 서비스는 서울과 부산, 청주, 대구·경산, 광주, 제주 전 지역에서 받을 수 있다. 출발 하루 전까지 통합예약 누리집(www.airportbag.co.kr) 또는 짐배송 업체 누리집에서 서비스 예약이 가능하다.

이상일 국토부 공항정책관은 "이번서비스 확대가 공항 이용객 편의 증진과 짐 없는 편리한 항공여행 문화 정책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국내공항 '짐배송 서비스'…22일부터 김해·대구 등 5개 지역 확대

기사등록 2023/09/20 06:00:00 최초수정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