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감언론뉴시스

미 해군 강습상륙수송함 '그린베이' 부산 첫 입항

기사등록 2023/03/18 11:28:42

최종수정 2023/03/18 11:31:55

associate_pic4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미국 해군의 강습상륙수송함인 '그린베이(LPD-20)'가 18일 오전 부산 남구 해군작전사령부 부산기지에 입항하고 있다. 2023.03.18. yulnetphoto@newsis.com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미국 해군의 강습상륙수송함인 '그린베이(LPD-20)'가 처음으로 부산을 찾았다.

샌안토니오급 4번함인 그린베이함은 18일 오전 부산 남구 해군작전사령부 부산기지에 입항했다.

미 해군의 샌안토니오급 함정이 부산에 입항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그린베이함은 만재 배수량 2만5000t급, 길이 208m, 폭 31.9m, 최대속력 22노트(시속 41㎞), 승조원 350여 명이 탑승하고 있다.

associate_pic4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미국 해군의 강습상륙수송함인 '그린베이(LPD-20)'가 18일 오전 부산 남구 해군작전사령부 부산기지에 입항하고 있다. 사진 오른쪽은 한국 해군의 대형수송함인 '독도함'. 2023.03.18. yulnetphoto@newsis.com
이 함정은 해병대 병력 700명과 'MV-22 Osprey' 수직이착륙기 2대, 'CH-46 Sea Knight' 헬기 4대, 공기부양정 2척, 수륙양용장갑차 등을 수송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군수품 적재와 승조원 휴식 등을 위해 부산에 입한항 그린베이함은 약 1주일 정도 부산에 머물 예정이며, 이 기간 한국 해군과의 친선행사도 가질 것으로 전해졌다.


◎공감언론 뉴시스 yulnetphoto@newsis.com

이 시간 뉴스

세상에 이런 일이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