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자체 AI칩 '마하' 전담팀 구성…시장 공략 속도전

기사등록 2024/05/16 18:36:32

[서울=뉴시스] 최동준 기자 = 삼성전자가 11일 3분기 연결기준 매출 67조원, 영업이익 2조4000억원의 잠정 실적을 발표했다. 이는 전기 대비 매출은 11.65%, 영업이익은 258.21% 증가한 수치다. 사진은 이날 서울 서초구 삼성전자 모습. 2023.10.11. photocdj@newsis.com
[서울=뉴시스] 최동준 기자 = 삼성전자가 11일 3분기 연결기준 매출 67조원, 영업이익 2조4000억원의 잠정 실적을 발표했다. 이는 전기 대비 매출은 11.65%, 영업이익은 258.21% 증가한 수치다. 사진은 이날 서울 서초구 삼성전자 모습. 2023.10.11. [email protected]
[서울=뉴시스]이인준 기자 = 삼성전자가 AI(인공지능) 추론용 반도체 개발을 전담하는 조직을 만든다.

16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최근 반도체 설계를 담당하는 시스템LSI사업부 아래 'AI SOC(시스템온칩)' 팀을 구성했다.

삼성전자의 자체 AI 칩인 '마하' 시리즈의 개발을 맡을 이 팀은 사내 AI 핵심 인재들로 꾸려진다.

마하-1은 AI 추론에 특화된 반도체다.현재 AI 학습과 추론에 그래픽처리장치(GPU)가 주로 사용되는데, GPU는 AI용으로 개발된 부품이 아니다보니 전력 소모, 가격 등 비효율이 발생한다. 이에 추론 영역에 특화된 추론 칩 개발이 업계에 잇달고 있다.

전담팀 출범으로 차세대 제품 개발에도 속도가 날 전망이다.

삼성전자는 현재 마하-1을 네이버 추론용 서버에 공급하기 위한 논의를 진행 중이다.

이와 관련 경계현 삼성전자 대표이사 사장(DS부문장)은 지난 3월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일부 고객들은 1테라 파라미터 이상의 큰 애플리케이션에 마하를 쓰고 싶어한다. 생각보다 더 빠르게 마하2의 개발이 필요한 이유가 생겼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삼성, 자체 AI칩 '마하' 전담팀 구성…시장 공략 속도전

기사등록 2024/05/16 18:36:32 최초수정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