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로레알그룹, 4개월 만에 또다시 국내서 화장품가 인상

기사등록 2024/02/29 10:38:04

최종수정 2024/02/29 10:53:29

로레알그룹, 국내 로컬채널·면세점가 3월 1일자 15개 브랜드 제품 가격 올려

[서울=뉴시스]
[서울=뉴시스]

[서울=뉴시스] 이혜원 기자 = 글로벌 뷰티기업 로레알그룹이 다음달 국내에서 가격인상을 단행한다. 가격을 올린 지 4개월 만에 또다시 인상에 나서는 것이다.

29일 뷰티업계에 따르면 로레알그룹은 내달 1일자로 그룹 내 15개 브랜드 일부 제품에 대한 국내 로컬채널·면세점 판매 가격을 인상한다.

평균 인상폭은 랑콤 4%, 입생로랑 3%, 키엘 2.8% 등이다.

구체적으로 ▲랑콤 압솔뤼 프레셔스 셀 UV (선크림)은 4.4% ▲입생로랑 리브드 오 드 빠르펭 50㎖는 3.85% ▲키엘 울트라 훼이셜 모이스처라이저 125는 2.8% 인상된다.

이외에도 비오템, 알마니뷰티, 슈에무라, 어반디케이, 라로슈포제 등의 가격이 뛴다.

로레알그룹은 앞서 지난해 11월1일자로 랑콤을 비롯해 키엘·비오템·입생로랑 등의 가격을 평균 5% 인상한 바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