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 런던 도착 국빈방문 일정 시작…영국 왕실, 최고 예우로 준비

기사등록 2023/11/21 01:41:20

최종수정 2023/11/21 01:50:17

찰스 3세 국왕 초청 첫 국빈

동포간담회로 영 순방 돌입

21일 환영식 등 국빈 일정

버킹엄궁서 예포 41발 발사

23일까지 영국서 일정 소화

[런던=뉴시스] 전신 기자 = 영국을 국빈 방문한 윤석열 대통령과 부인 김건희 여사가 20일(현지시간) 런던 스탠스테드 국제공항에 도착해 공군 1호기에서 내리며 인사하고 있다. 2023.11.21. photo1006@newsis.com
[런던=뉴시스] 전신 기자 = 영국을 국빈 방문한 윤석열 대통령과 부인 김건희 여사가 20일(현지시간) 런던 스탠스테드 국제공항에 도착해 공군 1호기에서 내리며 인사하고 있다. 2023.11.21. [email protected]


[서울=뉴시스] 양소리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20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에 도착했다. 지난 5월 대관식을 치른 찰스3세 국왕의 초청에 따라 영국을 국빈 방문한 윤 대통령은 오는 23일까지 이곳에 머문다.

윤 대통령과 부인인 김건희 여사는 이날 오후 3시50분께 런던 스텐스테드 국제공항에 도착했다. 영국 측에서 왕실 수석의전관인 후드 자작, 빈센트 톰슨 에섹스지역 국왕 부대리인, 데이비드 피어리 외교장관 특별대표, 조나단 파울러 스탠스테드 공항 대표, 벤-줄리안 해링턴 에섹스 지역 경찰청장 등과 우리 측에서는 윤여철 주영국대사, 김숙희 한인회장,  손병권 민주평통 영국협회장, 박명은 재영경제인협회장이 공항으로 나와 윤 대통령을 맞이했다.

윤 대통령은 런던 도착직후 동포만찬간담회로 영국 순방 일정에 돌입한다.

둘째날인 21일에는 공식 환영식 등 국빈 일정이 이어진다

1년에 2번만 국빈을 맞이하는 영국 왕실은 버킹엄궁 등에서 최고 수준의 예우를 준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윌리엄 왕세자비 부부가 윤 대통령 부부를 영접해 공식환영식장인 호스가즈 광장까지 이동하는데 여기서 예포 41발 발사, 왕실 근위대 사열이 이뤄진다.

윤 대통령은 이어 찰스3세 국왕과 함께 마차를 타고 버킹엄궁으로 이동해 오찬과 만찬을 진행한다.

윤 대통령은 영국에 머무는 동안 리시 수낵 영국 총리와 정상회담을 갖고 경제 협력 방안을 논의한다. 또 영국 의회에서 미래 비전 등을 주제로 한 연설을 영어로 진행할 예정이다.

윤 대통령은 23일 오전까지 영국에서 일정을 마친 뒤 프랑스로 이동한다. 윤 대통령은 파리에서 국제박람회기구(BIE) 각국 대표를 만나 2030 세계박람회(엑스포·EXPO) 부산 유치를 위한 막판 총력전에 나선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