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구광모, 계열사 전략보고회 주재…'미래 전략' 집중 점검

기사등록 2024/05/17 08:40:04

최종수정 2024/05/17 08:50:52

2주간 LG전자·LG이노텍 등 중장기 전략 점검

삼성·SK도 다음달 전략회의 잇따라 개최

[서울=뉴시스] 구광모 회장이 미국 보스턴의 다나파버 암 센터를 방문해 세포치료제 생산 시 항암 기능을 강화시킨 세포를 선별하는 과정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사진=LG) 2023.08.24.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구광모 회장이 미국 보스턴의 다나파버 암 센터를 방문해 세포치료제 생산 시 항암 기능을 강화시킨 세포를 선별하는 과정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사진=LG) 2023.08.24. [email protected]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이지용 기자 = LG그룹을 시작으로 재계가 올 상반기 전략회의를 열고, 글로벌 위기를 타파할 중장기 사업 전략을 모색한다.

17일 재계에 따르면 LG그룹은 이달 초부터 2주 동안 구광모 회장의 주재로 LG전자, LG이노텍 등 계열사와 사업본부의 중장기 전략을 점검하는 전략 보고회를 열었다.

LG그룹은 이번 보고회에서 인공지능(AI), 전장 등 미래 사업에 대한 전략을 점검한 것으로 알려졌다.

LG그룹은 해마다 상반기에 미래 전략을 논의하는 전략 보고회를 개최한다. 하반기에는 경영 실적 및 다음해의 사업 계획과 사업 경쟁력 강화 전략 등을 논의하는 사업 보고회를 연다.

다른 기업들도 상반기 전략회의를 열고 미래 사업의 경쟁력 확보를 위한 논의에 나설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다음달 경영진과 해외 법인장 등 주요 임원들이 참석하는 글로벌 전략회의를 연다. SK그룹도 다음달 말께 확대경영회의를 개최해 계열사들의 '리밸런싱' 작업을 점검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LG 구광모, 계열사 전략보고회 주재…'미래 전략' 집중 점검

기사등록 2024/05/17 08:40:04 최초수정 2024/05/17 08:50:52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