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총리, 스리랑카 총리 면담…"한국기업 스리랑카 투자 확대 기대"

기사등록 2024/04/04 20:19:30

최종수정 2024/04/04 20:28:52

디네시 구나와르데나 스리랑카 총리 방한

"한국 개발협력, 의료·교육·농촌에 도움돼"

[서울=뉴시스] 김명원 기자 = 한덕수 국무총리가 4일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한국을 방문 중인  디네시 구나와르데나(Dinesh Gunawardena)  스리랑카 총리와 면담을 갖고  양국관계,  고위급 교류 , 분야별 협력 등 상호 관심사에 대해 폭넓은 의견을 교환했다. 2024.04.04. ( 사진=총리실 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김명원 기자 = 한덕수 국무총리가 4일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한국을 방문 중인  디네시 구나와르데나(Dinesh Gunawardena)  스리랑카 총리와 면담을 갖고  양국관계,  고위급 교류 , 분야별 협력 등 상호 관심사에 대해 폭넓은 의견을 교환했다. 2024.04.04. ( 사진=총리실 제공) [email protected]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김승민 기자 = 한덕수 국무총리는 4일 디네시 구나와르데나 스리랑카 총리를 만나 양국간 경제협력 강화 방안을 논의했다.

한 총리는 이날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방한 중인 구나와르데나 총리와 면담을 했다. 구나와르데나 총리는 이번이 첫 방한이다.

한 총리는 "우리 정부의 인도태평양 전략 하에서 인도양의 주요 협력국 스리랑카와의 호혜적 협력을 더욱 강화해나가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 총리는 최근 양국 기업간 제휴를 통한 한국 기업의 자동차 현지 생산 사례를 언급하고 "기업활동의 애로사항이 해소돼 한국 기업의 스리랑카 투자가 확대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또 북한의 지속적인 도발과 러시아-북한간 불법적 군사협력이 한반도와 전 세계의 평화와 안정을 크게 위협하고 있다는 데 우려를 표하고, 한국 대북정책에 대한 스리랑카의 지지를 당부했다.

구나와르데나 총리는 양국간 고위급 교류가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다며 한-스리랑카 관계 발전을 위해 긴밀히 소통하자고 했다. 그러면서 스리랑카 진출 한국 기업의 애로사항을 살피겠다고 말했다.

그는 "한국으로 파송된 근로자들의 경험이 스리랑카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고, 한국국제협력재단(KOICA) 등 개발협력 프로젝트가 스리랑카 의료·교육·농촌개발 등 다양한 분야에서 도움이 되고 있다"며 양국간 개발협력 확대를 기대했다.

양국 총리는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협력 강화와 한국어·태권도 문화교류 등 상호 교류 확대를 위해 노력해나가자는 데 뜻을 모았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