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동훈 "이재명, '바바리맨' 공천하라…김준혁 당선 막자"

기사등록 2024/04/04 17:46:29

최종수정 2024/04/04 18:04:52

경기 '수원정' 선거구 찾아 유권자들에 호소

[수원=뉴시스] 김종택 기자 = 국민의힘 한동훈 비상대책위원장이 4일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매탄동 미관광장에서 열린 '국민의힘으로 수원살리기' 집중유세에서 김현준 수원갑, 홍윤오 수원을, 방문규 수원병, 이수정 수원정, 박재순 수원무 후보의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2024.04.04. jtk@newsis.com
[수원=뉴시스] 김종택 기자 = 국민의힘 한동훈 비상대책위원장이 4일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매탄동 미관광장에서 열린 '국민의힘으로 수원살리기' 집중유세에서 김현준 수원갑, 홍윤오 수원을, 방문규 수원병, 이수정 수원정, 박재순 수원무 후보의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2024.04.04. [email protected]

[수원=뉴시스] 박종대 기자 = 국민의힘 한동훈 비상대책위원장이 4일 경기 '수원정' 선거구를 찾아 유권자들에게 사전투표에 적극 참여해 최근 '막말 논란'을 빚고 있는 더불어민주당 김준혁 후보의 당선을 막아달라고 호소했다.

한 위원장은 이날 오후 영통구 매탄4지구 중심상가 미관광장 일원에서 선거유세 지원을 통해 "제가 수원시민께 이 말씀을 정말 전해드리고 싶다. 김준혁을 당선시켜주면 안 된다"며 "이 분은 역사학자라는 이유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에게 영입된 사람이고 거기서 공천받은 사람"이라고 밝혔다.

한 위원장은 "그렇기 때문에 자기의 직업적인 전문적 지식으로 이런 막말들을 한 것이고 공개적으로 그러면 민주당도 역시 그 말에 동의하는 것"이라며 "민주당의 생각이 곧 김준혁의 생각"이라고 강조했다.
      
또 "이 분이 사퇴하지 않기 때문에 (수원정이) 가장 중요한 선거구가 됐다"며 "바로 이곳 수원정에 사는 상식적이고 선량하게 법을 지키는 시민들께서 김준혁을 사퇴시켜달라"고 부탁했다.

이어 "김준혁을 국회로 보내지 말아달라는 국민들의 염원과 기대를 생각해달라"며 "전 국민이 분노하고 있지만 실제로 할 수 있는 것은 여러분이다. 이재명 대표에게 바바리맨을 공천하라고 해달라. 이게 뭐가 다른가. 역사학자가 이런 말을 하면서 대한민국의 미래를 이끌게 하실 것이냐"라고 따져물었다.

한 위원장은 "여기 어린이들도 와 있는데 이런 세상을 물려주실 것이냐"라며 "안 된다. 저희와 함께 막아달라. 지금 이걸 막아줄 수 있는 것은 수원의 상식적인 시민들 뿐이다. 대한민국 전부와 재외동포를 포함해서 모든 시민들이 수원시민의 결정을 기다리고 있다"고 강조했다.

'수원정' 선거구에 출마한 이수정 후보도 선거유세에서 "저희가 꼭 바꾸겠다. 우리를 믿어달라. 우리는 불법과 합법을 구분할 줄 한다. 여성을 비하하지 않겠다"며 "평등한 세상으로 바꾸겠다. 아이들이 존경받는 정치인이 되겠다. 수원시민들만 바꿔줄 수 있다. 대한민국을 구해달라. 내일 투표장으로 가달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