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신화월드-中 칭강여행사, 상생 협력 업무협약

기사등록 2024/04/04 14:36:31

[제주=뉴시스] 제주신화월드와 산둥항구크루즈문화관광그룹 산하의 국영기업인 칭강여행사는 지난 1일 중국 칭다오항에서 관광·문화 교류를 강화하고 상생 협력 모델을 발굴하기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업무 협약 체결 후 양 사 관계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제주신화월드 제공) 2024.04.04.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제주=뉴시스] 제주신화월드와 산둥항구크루즈문화관광그룹 산하의 국영기업인 칭강여행사는 지난 1일 중국 칭다오항에서 관광·문화 교류를 강화하고 상생 협력 모델을 발굴하기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업무 협약 체결 후 양 사 관계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제주신화월드 제공) 2024.04.04. [email protected] *재판매 및 DB 금지
[제주=뉴시스] 우장호 기자 = 프리미엄 복합리조트 제주신화월드가 제주 외국인 관광객 유치 활성화 등 해외 시장 확대를 위해 발벗고 나섰다.

4일 제주신화월드(람정제주개발주식회사-COO·최고운영책임자 박용남)에 따르면 산둥항구크루즈문화관광그룹 산하의 국영기업인 칭강여행사(대표 관레이)는 제주신화월드와 최근 중국 칭다오항에서 관광·문화 교류를 강화하고 상생 협력 모델을 발굴하기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제주신화월드는 지난달 31일부터 이달 2일까지 중국 산둥성을 방문한 제주특별자치도 대표단에 참여해 칭강여행사와의 업무 협약을 맺는 등 중국인 관광객 유치를 위한 다양한 전략을 세우고 지역 경제 활성화와 제주관광 경쟁력 제고에도 기여한다는 복안을 세웠다.

오영훈 제주지사 등 대표단은 중국 산둥성을 방문해 린우 서기(산둥성 서열 1위·부총리급)와 면담을 갖고 양 지역의 우호 협력 강화를 약속하고 제주도 크루즈 관광 설명회를 개최하는 등 다양한 활동을 펼쳤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 사는 관광·문화·직원의 상호 연수 교류 등 다양한 분야에서 적극적으로 협력하고 지속 가능한 발전 방안을 추진키로 했다.

[제주=뉴시스] 제주신화월드와 산둥항구크루즈문화관광그룹 산하의 국영기업인 칭강여행사는 지난 1일 중국 칭다오항에서 관광·문화 교류를 강화하고 상생 협력 모델을 발굴하기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업무 협약 체결 후 양 사 관계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제주신화월드 제공) 2024.04.04.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제주=뉴시스] 제주신화월드와 산둥항구크루즈문화관광그룹 산하의 국영기업인 칭강여행사는 지난 1일 중국 칭다오항에서 관광·문화 교류를 강화하고 상생 협력 모델을 발굴하기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업무 협약 체결 후 양 사 관계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제주신화월드 제공) 2024.04.04. [email protected] *재판매 및 DB 금지
칭강여행사 대표단도 3일 제주를 방문해 오는 6월 제주 방문 크루즈 고객 대상 k-pop콘서트 개최, 항구그룹에서 운영중인 호텔과 업무교류, 중국인 개별 고객 상품 개발 등 한-중 관광 활성화를 위한 구체적인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칭다오가 속한 산둥성은 한국과 거리가 가깝고 한국 주요 도시를 운항하는 다수의 항공편 및 페리 노선을 보유하고 있어 교통이 편리하다. 제주와 산둥성의 교류가 활발해질 경우 많은 중국인 관광객들이 제주를 찾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박용남 COO는 “빠르게 변하고 있는 방한 중국인 관광객들의 수요를 충족시킬 수 있도록 문화·축제 등 교류 사업을 진행하고 다양한 상품을 개발할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제주 관광 시장 발전을 위해 꾸준히 노력하는 등 제주기업으로써 지역사회와 함께 성장해 나가는 상생 경영을 실천하겠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