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권 중심 최대 40㎜ 비…다음 주는 초여름 날씨

기사등록 2024/04/04 11:31:25

내일 새벽까지 전국 곳곳에 비

다음 주는 대체로 맑고 포근해

[대구=뉴시스] 이무열 기자 = 낮 최고기온이 24도까지 올라 포근한 날씨를 보인 지난 2일 대구 중구 동성로에서 한 시민이 반팔을 입고 길을 걷고 있다. 2024.04.02. lmy@newsis.com
[대구=뉴시스] 이무열 기자 = 낮 최고기온이 24도까지 올라 포근한 날씨를 보인 지난 2일 대구 중구 동성로에서 한 시민이 반팔을 입고 길을 걷고 있다. 2024.04.02. [email protected]

[서울=뉴시스]김래현 기자 = 금요일인 오는 5일까지 저기압이 통과한 후 남아 있는 수증기와 북쪽 고기압을 따라 유입되는 동풍이 충돌하며 전국 곳곳에 봄비가 내리겠다.

기상청은 4일 정례 예보 브리핑에서 "서쪽 지역을 중심으로 비가 올 것으로 보인다"며 "전라권 일부 지역에는 돌풍을 동반한 최대 40㎜의 비가 올 수 있겠다"고 전했다.

내일(5일) 새벽까지 예상 강수량은 ▲전북 5~40㎜ ▲대전, 충남남동내륙, 광주, 전남북부 5~20㎜ ▲경기남부, 세종, 충남, 충북중남부 5㎜ 내외 ▲경남서부내륙, 제주도 5㎜ 미만이다.

다음 주(8~14일)는 고기압이 정체하며 북쪽에서 차가운 공기가 유입되지 못하고, 햇볕도 강해 평년(최저기온 3~10도, 최고기온 15~21도)보다 2~6도가량 높은 초여름 날씨가 이어지겠다.

다음 주 월요일(8일) 서울 낮 최고기온은 23도까지 오를 것으로 보인다.

아울러 맑은 날씨가 지속되며 대기가 점차 건조해지겠고, 바다와 내륙 중심으로 안개가 끼는 곳도 있겠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