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D현대重, 3000톤급 최신예 '신채호함' 인도서명식 개최

기사등록 2024/04/04 11:40:00

[서울=뉴시스]HD현대중공업이 4일 해군에 인도한 3000톤급 잠수함 신채호함의 시운전 모습. (사진=HD현대중공업) 2024.04.04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HD현대중공업이 4일 해군에 인도한 3000톤급 잠수함 신채호함의 시운전 모습. (사진=HD현대중공업) 2024.04.04 [email protected]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이다솜 기자 = HD현대중공업은 4일 울산 본사에서 3000톤급 잠수함(배치-Ⅰ) 3번함인 '신채호함'의 인도서명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 자리에는 김두겸 울산시장, 성일 국방부 전력자원관리실장, 한경호 방사청 미래전력사업본부장, 강정호 해군잠수함사령관 및 이상균 HD현대중공업 대표이사와 주원호 특수선사업대표 등이 참석했다.

특히 이날 행사에는 마이클 L. 맥도날드 캐나다 연방상원의원과 마이클 제이콥슨 호주 잠수함사령부 국장, 파울 두클로스 주한페루대사를 비롯해 미국, 필리핀, 폴란드, 콜롬비아, 에콰도르, 영국 등 총 9개국에서 20여명의 정부인사들도 동석했다.

이들은 신채호함 인도서명식 후 특수선사업부 야드에서 신채호함과 이지스함인 정조대왕함, 호위함인 충남함을 차례로 둘러봤다.

신채호함은 우리 기술로 독자 설계·건조된 잠수함으로 방사청과 해군의 협조와 지원으로 국내 3000톤급 잠수함 가운데 처음으로 적기에 인도됐다. 최신 연료전지와 납축전지 추진체계 및 최첨단 소음저감 기술 등을 적용해 잠수함의 작전 지속 능력과 은밀성, 생존성이 대폭 향상된 것이 특징이다.

유도탄, 어뢰, 기뢰 등 다양한 무장 운용이 가능하며, 수직발사체계에 탑재된 잠수함발사탄도탄유도탄(SLBM)을 운용하는 해상 기반 수중 킬체인의 핵심전력이다.

신채호함은 지난 2021년 9월 진수식 이후 30개월간 시험평가 기간을 거쳤고 해군에 인도 후 전력화 과정을 통하여 올해 말 작전에 투입될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