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사이언스, 차남 임종훈 대표 선임…송영숙 공동대표

기사등록 2024/04/04 12:35:46

송영숙 회장과 공동 대표 체제로

장남, 한미약품 대표로 복귀 예정

[서울=뉴시스] 임종훈 한미사이언스 대표이사. (사진=임종윤 사내이사 측 제공) 2024.04.04.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임종훈 한미사이언스 대표이사. (사진=임종윤 사내이사 측 제공) 2024.04.04. [email protected]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송연주 기자 = 한미약품그룹 오너일가 임종윤·종훈 장·차남의 한미사이언스 이사진 진입 후 처음 열린 이사회에서 임종훈 대표이사가 선임됐다.

한미약품그룹의 지주사 한미사이언스는 4일 이사회를 열고 차남 임종훈 사내이사를 대표이사로 선임했다.

현 대표이사인 모친 송영숙 회장과 공동 대표이사를 맡기로 했다.

장남 임종윤 사내이사는 추후 한미약품 임시 주주총회를 통해 경영 복귀 절차를 밟을 전망이다. 그동안 장남 임종윤 전 한미약품 사장은 한미약품 대표이사로 복귀하겠다고 밝혀 왔다.

또 임종윤·임종훈 한미사이언스 사내이사, 신동국 한양정밀 회장 등 3명과 사외이사 4명 등 총 7명이 한미약품의 이사로 들어갈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이사회는 지난달 28일 한미사이언스 주주총회에서 장·차남이 이사회 과반수 이상 확보에 성공한 후 연 첫 이사회다. 해당 주총에선 '한미-OCI그룹 통합'에 반대한 임종윤·종훈 사내이사를 포함해 이들이 추천한 5명의 이사 선임 주주제안이 통과됐다. 모친인 송영숙 회장 등 기존 4명(송영숙·신유철·김용덕·곽태선)의 이사진 대비 이사회에서 과반수를 차지하게 됐다.

오전 10시반께 시작한 이날 이사회는 오전 11시45분께 종료됐다.
[서울=뉴시스] 송영숙 한미약품그룹 회장이 4일 오전 한미사이언스 이사회에 참석하기 위해 서울 방이동 한미타워빌딩에 들어서고 있다. 2024.04.04.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송영숙 한미약품그룹 회장이 4일 오전 한미사이언스 이사회에 참석하기 위해 서울 방이동 한미타워빌딩에 들어서고 있다. 2024.04.04. [email protected] *재판매 및 DB 금지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