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의료원, 대전시 출연기관서 직접 운영한다

기사등록 2024/04/04 10:30:31

의료원 운영 방식과

건축설계 공모 방식 확정

[대전=뉴시스]대전의료원 조감도 2024. 04. 04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뉴시스]대전의료원 조감도 2024. 04. 04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뉴시스]곽상훈 기자 = 대전의료원 운영체계와 건축 설계 공모 방식이 확정됐다. 지난 2월 그린벨트(GB) 해제 이후 건립을 위한 과정들이 확정되면서 대전의료원이 탄력을 받는 모습이다.

대전시는 의료운영체계 용역과 각종 토론회를 거쳐 대전의료원 운영 방식을 시 출연기관을 통한 직접 운영 방식으로 결정했다고 4일 밝혔다.

이같은 방침은 의료원 설립 취지에 맞춰 공공의료 기능 강화, 정책의료 수행, 시민과의 원활한 소통을 위한 정책 결정이다.

운영 방식 결정과 함께 의료 운영체계 12개 부문(경영·인력·교육·물류·정보화·진료·진료지원·평가·연구·홍보·행사·개원계획)에 대해서도 단위 업무의 방향을 설정하고 체계를 정립해 나갈 계획이다.

건축설계는 기능 중심과 디자인 우위의 명품의료원 건립을 위해 2단계 설계 공모 방식으로 추진한다. 대전의료원의 소프트웨어(의료운영체계)와 하드웨어(건축) 방향성이 모두 갖춰진 셈이다.

이장우 대전시장은 “의료파업 사태가 장기화하면서 공공의료 강화필요성이 점점 높아지고 있다”라면서 “대전의료원의 운영 방식과 건축설계 방향이 결정된 만큼 시민이 제때 의료 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지역 완결적 의료체계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건립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