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중·성동갑 전현희 48% 윤희숙 36%[한국갤럽]

기사등록 2024/04/04 07:42:23

최종수정 2024/04/04 09:10:41

서울 중·성동을…박성준 43% 이혜훈 41%

서울 영등포갑…채현일 44% 김영주 37% 허은아 5%

부산 북갑…전재수 53%, 서병수 39%

광주 광산을…민형배 65% 이낙연 14%

[광주=뉴시스] 이영주 기자 = 제22대 총선을 일주일 앞둔 3일 오후 광주 서구선거관리위원회 대회의실에서 선관위 직원들이 비례대표후보 투표용지 검수작업을 하고 있다. 2024.04.03. leeyj2578@newsis.com
[광주=뉴시스] 이영주 기자 = 제22대 총선을 일주일 앞둔 3일 오후 광주 서구선거관리위원회 대회의실에서 선관위 직원들이 비례대표후보 투표용지 검수작업을 하고 있다. 2024.04.03. [email protected]
[서울=뉴시스] 이재우 기자 = 4·10 총선 격전지로 꼽히는 서울 중·성동갑에서  전현희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윤희숙 국민의힘 후보를 오차범위 밖에서 앞서고 있다는 여론조사가 나왔다.

한국갤럽이 중앙일보 의뢰로 1~2일 서울 중·성동갑 만 18세 이상 남녀 유권자 503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조사에서 전 후보는 지지율 48%로 윤 후보(36%)를 12%포인트 차로 앞섰다.

한국갤럽이 같은기간 서울 중·성동을 유권자 501명을 대상으로 한 조사에서는 박성준 민주당 중·성동을 후보가 43%, 이혜훈 국민의힘 중·성동을 후보가 41%를 각각 얻어 오차범위 안 접전을 벌였다. '지지 후보가 없다'는 응답은 9%였다.

한국갤럽이 같은기간 서울 영등포갑 유권자 501명을 대상으로 한 채현일 민주당 영등포갑 후보가 44%, 김영주 국민의힘 영등포갑 후보가 37%로 오차범위 내 접전 구도였다. 허은아 개혁신당 영등포갑 후보는 5%, '지지 후보가 없다'는 응답은 7%였다.

한국갤럽이 같은기간 광주 광산을 유권자 503명을 대상으로 한 조사에서 민형배 민주당 광산을 후보 65%, 이낙연 새로운미래 광산을 후보 14%로 집계됐다.

한국갤럽이 같은기간 부산 북갑  유권자 500명을 대상으로 한 조사에선 전재수 민주당 북갑 후보가 53%, 서병수 국민의힘 북갑 후보가 39%로 집계됐다. '지지 후보가 없다'는 응답은 4%였다.

이번 조사는 서울 중·성동갑, 중·성동을, 영등포갑, 부산 북갑, 광주 광산을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남녀 유권자를 대상으로 휴대전화 가상번호를 활용한 무선 전화 인터뷰 방식으로 진행했다. 응답률은 중·성동갑 18.1%, 중·성동을 10.8%, 영등포갑 16.0%, 부산 북갑 13.6%, 광주 광산을 10.8%다. 성·연령·지역별 가중치를 부여했다. 표본오차는 95% 신뢰 수준에서 최대 ±4.4%포인트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www.nesdc.go.kr)를 참고하면 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