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 "대만 강진에 한국인 인명 피해 없어"

기사등록 2024/04/03 14:11:22

최종수정 2024/04/03 17:01:29

[서울=뉴시스] 3일  미 지질조사국(USGS)에 따르면 오전 8시 58분께(현지시간) 대만 화롄시에서 규모 7.4 강진이 발생했다. 대만기상국(CWB)은 대만 화롄현 남남동쪽 25㎞ 해역에서 진원 깊이 15.5㎞ 규모 7.2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그래픽=안지혜 기자)  hokma@newsis.com
[서울=뉴시스] 3일  미 지질조사국(USGS)에 따르면 오전 8시 58분께(현지시간) 대만 화롄시에서 규모 7.4 강진이 발생했다. 대만기상국(CWB)은 대만 화롄현 남남동쪽 25㎞ 해역에서 진원 깊이 15.5㎞ 규모 7.2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그래픽=안지혜 기자)  [email protected]
[서울=뉴시스] 변해정 기자 = 3일 대만에서 발생한 규모 7 이상의 강진으로 인한 한국인 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외교부 당국자는 "이날 낮 12시까지 접수·파악된 우리 국민의 인명 피해는 없다"고 밝혔다.

대만 중앙기상서는 이날 오전 8시58분(현지시각) 대만 동부 화롄현의 남남동쪽 약 25㎞ 떨어진 해역에서 규모 7.2 강진이 발생했다고 발표했다. 이는 규모 7.6의 지진으로 2000명 넘게 숨진 1999년 9월21일 발생한 지진 이후 큰 규모라고 설명했다.

유럽지중해지진센터(EMSC)은 애초 지진의 규모를 7.3으로 밝혔다가 7.4로 수정했다. 미국 지질조사국도 규모를 7.4라고 발표했고 일본과 중국 기상 당국은 각각 규모 7.5, 규모 7.3으로 관측했다. 

대만 매체는 소방 당국을 인용해 현재까지 4명이 사망하고 최소 57명이 다쳤다고 보도했다.

화롄 지역은 인구 35만명의 도시로, 이 곳에 체류 중인 우리 국민은 약 50명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