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 "지역구 판세 전반적으로 개선…민주당 후보들의 논란 영향"

기사등록 2024/04/03 10:04:41

"부가가치세 일시적 감면 등 정책도 개선에 기여"

[서울=뉴시스] 조성봉 기자= 홍석준 국민의힘 중앙선거대책위원회 종합상황실 부실장이 2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막말 퍼레이드' 관련 입장 발표를 하고 있다.  2024.03.26. suncho21@newsis.com
[서울=뉴시스] 조성봉 기자= 홍석준 국민의힘 중앙선거대책위원회 종합상황실 부실장이 2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막말 퍼레이드' 관련 입장 발표를 하고 있다.  2024.03.26. [email protected]

[서울=뉴시스] 신항섭 한은진 기자 = 국민의힘은 3일 각 지역구 판세 분위기가 전반적으로 개선되고 좋아지고 있다"면서 "민주당 후보들의 과거 막말이나 재산 문제점들이 언론을 통해 많은 국민들이 알게돼 여론에 영향을 많이 끼치는 것 같다"고 밝혔다.

국민의힘 선거대책위원회 종합상부실장인 홍석준 의원은 중앙선거대책위원회의 직후 기자들과 만나 "지금 현재 각 시도당이나 언론, 지역구 판세 여론조사 등에서 전반적으로 전체 국민의힘 분위기가 개선되고 좋아지고 있는 것은 분명한 것 같다"고 밝혔다.

그는 '개선 요인을 무엇으로 보고 있냐'는 취지의 질문에 "한동훈 비상대책위원장이 정책적으로 여러 공약들, 세종청사 이전이나 부가가치세 일시적 감면, 보육 등 정책적인 면"이라고 답변했다.

이어 "민주당에서 끊임없이 터지는 후보들의 과거 막말이나 재산적 문제 등의 문제점들이 언론을 통해 많은 국민들이 알게 돼 여론에 직접적인 영향을 끼치는 걸로 생각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좋아지고 있다는 것이 확인된 것인가'의 질문에는 "저희가 직접 확인한 것도 있고 현장 분위기에서 확인한 것도 있다"면서 "경합 지역이 언론에서 몇 군데 발표된 것도 있고, 종합해봤을 때 확실히 그런 경향 있는 것 같다"고 설명했다.

홍 의원은 '국민의힘 우세 지역구를 최소 몇석에서 최대 몇석으로 판단하고 있는가'의 물음에 "내부에서 보고 있는데 언론에는 공개 못한다. 양해 부탁드린다"면서 "근데 잘 아는 것처럼 워낙 특정 이슈에 따라 판세 출렁거리고 있고 극히 경합되는 지역이 상당히 많기 때문에 판세 분석이 큰 의미가 없는 것 같다"고 답했다.

여권에서 100석이 위험하다는 분석에 대해서는 "저희는 현재 그 최악의 분위기에 벗어나 개선되고 있다"며 "여전히 저희가 최선 다해야 하는 전반적 상황으로 보인다. 한 위원장을 비롯해 전력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email protected]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