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룡건설의 나눔 경영, 충북 문화예술발전에 1억 후원

기사등록 2024/02/13 17:34:59

지역 문화예술 활성화 위한

메세나 릴레이 기부 동참

[대전=뉴시스]계룡건설 이승찬 회장이 13일 충북도청을 방문해 문화예술발전 후원금 1억 원을 기탁한 후 김영환 충북도지사와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계룡건설 제공) 2024. 02. 13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뉴시스]계룡건설 이승찬 회장이 13일 충북도청을 방문해 문화예술발전 후원금 1억 원을 기탁한 후 김영환 충북도지사와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계룡건설 제공) 2024. 02. 13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뉴시스]곽상훈 기자 = 계룡건설이 13일 충북도청을 방문해 문화예술후원금 1억 원을 기탁했다.

이승찬 계룡건설 회장은 이날 충북도청을 찾아 김영환 충북도지사와 김갑수 충북문화재단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후원금 전달식을 가졌다.

후원금은 충북도와 충북문화재단이 함께 추진하는 메세나 릴레이 기부 캠페인에 전달되며, 도내 문화예술 창작과 공연을 지원하는 문화후원 활성화 매칭 사업 등에 쓰일 계획이다.

이 회장은 “문화예술의 사회적 가치와 역할이 중요한 만큼 이번 캠페인이 지역 문화예술 발전의 지렛대가 되었으면 좋겠다”며, “지역 예술인들의 활동 증대와 도민들의 문화예술 향유 증진을 위해 많은 관심을 갖겠다”고 말했다.

계룡건설은 문화예술 후원 활동 뿐 아니라 철인3종 선수단 운영 등 체육 지원 활동과 인재 육성을 위한 장학사업 등 다양한 분야의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하며 나눔 경영을 실천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kshoon0663@newsis.com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