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남구, 골목상권 콘텐츠 지원사업 공개모집

기사등록 2024/02/13 16:51:01

[울산=뉴시스]지난해 10월 13일 울산 남구 달동먹자골목 일원에서 개최된 골목축제 '달달한 달동의 밤축제' 개막식. (사진=울산 남구 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울산=뉴시스]지난해 10월 13일 울산 남구 달동먹자골목 일원에서 개최된 골목축제 '달달한 달동의 밤축제' 개막식. (사진=울산 남구 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울산=뉴시스] 안정섭 기자 = 울산시 남구는 골목상권 활성화를 통해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골목상권 콘텐츠 지원사업'을 공개모집한다고 13일 밝혔다.

이 사업은 고물가·고금리 상황에서 매출 감소와 소비심리 위축 등으로 침체된 골목상권을 살리기 위해 지난해 처음 시행됐다.

지원 대상은 남구지역 골목상권 내 30명 이상의 소상공인으로 구성돼 있고 대표자가 선출된 상인 단체 및 공동체로 다음달 5일까지 신청하면 된다.

공모 대상 사업은 골목상권 홍보, 소비촉진 행사, 골목상권 축제 등으로 상권당 최대 4000만원을 지원한다.

남구는 사업계획 및 운영역량 심사 등을 거쳐 다음달 중 골목상권 3~4곳을 선정할 계획이다.

지원사업에 선정된 상인 공동체는 오는 11월 말까지 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남구는 지난해 삼호곱창거리, 달동먹자골목 등 골목상권 4곳을 선정해 맞춤형 지원사업을 펼쳤다.

서동욱 남구청장은 "상권별 특색을 반영한 콘텐츠를 발굴해 지역 상인들의 자생력을 높여나갈 것"이라며 "남구지역 골목상권 곳곳에 활기를 넘치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yohan@newsis.com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