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동열, 세계수영 평영 50m 실격…허연경·박정훈 예선 탈락

기사등록 2024/02/13 17:43:25

[항저우=뉴시스] 정병혁 기자 = 최동열이 29일 중국 항저우 올림픽 스포츠센터 수영장에서 열린 남자 평영 50m 결선 경기에서 동메달을 차지한 뒤 아쉬워하고 있다. 2023.09.29. jhope@newsis.com
[항저우=뉴시스] 정병혁 기자 = 최동열이 29일 중국 항저우 올림픽 스포츠센터 수영장에서 열린 남자 평영 50m 결선 경기에서 동메달을 차지한 뒤 아쉬워하고 있다. 2023.09.29. jhope@newsis.com
[서울=뉴시스] 김희준 기자 = 최동열(25·강원도청)이 실격 판정을 받아 2024 국제수영연맹 세계선수권대회 남자 평영 50m 준결승 진출에 실패했다.

최동열은 13일 카타르 도하 어스파이어돔에서 열린 대회 경영 남자 평영 50m 예선 5조에서 레이스를 펼쳤지만, 실격 판정을 받았다.

대한수영연맹 관계자는 "평영 종목에서는 평영 발차기만 해야 하는데, 최동열이 도착 지점에서 잘못된 발차기를 했다는 판정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최동열은 지난해 9월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에서 메달 4개(은 1개·동 3개)를 수확했다. 당시 평영 50m(26초93), 100m(59초28)에서는 한국신기록을 수립하며 동메달을 땄다.

이번 도하 세계선수권에서 평영 50m, 100m에 출전한 최동열은 평영 100m에서는 예선 14위로 준결승에 진출했으나 준결승 11위로 결승 진출에 실패했다.

여자 자유형 200m 예선에 나선 허연경(19·대전광역시시설관리공단)은 2분00초78의 기록으로 전체 26위에 머물러 상위 16명이 나서는 준결승에 오르지 못했다.

박정훈(23·대전광역시체육회)는 남자 접영 200m에서 1분58초29로 전체 19위에 그쳐 준결승행이 좌절됐다.


◎공감언론 뉴시스 jinxijun@newsis.com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