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7대 충남개발공사 사장에 김병근 전 롯데건설 전무 임명

기사등록 2024/02/13 15:57:22

노동자 이사에 김수연 현 공공주택실 기술지원담당

[홍성=뉴시스] 김태흠 충남지사가 제7대 충남개발공사 사장에 김병근 전 롯데건설 전무를 임명하고 임명장을 전달하고 있다.  *재판매 및 DB 금지
[홍성=뉴시스] 김태흠 충남지사가 제7대 충남개발공사 사장에 김병근 전 롯데건설 전무를 임명하고 임명장을 전달하고 있다.  *재판매 및 DB 금지
[홍성=뉴시스] 유효상 기자 = 충남도는 제7대 충남개발공사 사장에 김병근 전 롯데건설 전무를 임명했다고 13일 밝혔다.

노동자 이사에는 김수연 현 공공주택실 기술지원담당 주임이 선임됐다. 김태흠 지사는 이날 도청 접견실에서 신임 사장과 노동자 이사에게 임명장을 수여하고 격려했다.
 
예산 오가면이 고향인 김병근 신임 사장은 1989년 롯데건설에 입사해 34년간 근무했다. 이 중 12년은 임원으로 건축공사 및 주택공사부문장으로서 시공관리와 사업관리 역량을 축적했다.

김 사장은 “장기간 민간경력을 바탕으로 충남개발공사의 발전을 견인하겠다”며 “충남의 발전과 사회공헌에 이바지하겠다”고 다짐했다.

김 이사는 노동자 이사제 시행에 따라 실시된 근로자 투표에서 반수를 넘는 85.7%를 득표했다. 공사 임원추천위원회의 추천을 거쳐 최종 선임이 확정됐다.

노동자 이사는 근로자의 경영 참여 기회 확대와 협력적 노사관계 형성 역할을 맡는다.

신임 사장과 노동자이사의 임기는 3년이다.

김 지사는 “개발공사는 도를 대표하는 공기업으로 지역개발의 중요한 축을 담당하고 있다”며 “민간기업에서의 전문성을 살려 내포를 명품도시로 만들고, 수익사업과 공익사업의 적절한 균형을 살려 공사를 운영해 달라”고 당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yreporter@newsis.com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