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소상공인에 300억 금융 지원…"희망동행 특례보증"

기사등록 2024/02/13 14:22:53

DGB대구은행, 포항시 희망동행 특례보증 업무협약

[대구=뉴시스] DGB대구은행, 포항시 희망동행 특례보증 업무협약. (사진=DGB대구은행 제공) 2024.02.13.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대구=뉴시스] DGB대구은행, 포항시 희망동행 특례보증 업무협약. (사진=DGB대구은행 제공) 2024.02.13.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대구=뉴시스] 박준 기자 = DGB대구은행은 13일 본점에서 포항시, 경북신용보증재단과 포항시 희망동행 특례보증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어려운 경제상황 속 소상공인·영세 자영업자 등 금융 취약계층에 대한 신속한 자금지원을 통한 상생금융 실현 목적으로 마련됐다. DGB대구은행과 포항시는 각 15억원씩 30억원을 특별출연한다.

DGB대구은행과 포항시가 경북신용보증재단에 출연하는 30억원의 특별출연금을 재원으로 경북신용보증재단 보증심사를 거쳐 포항시 소재 소기업·소상공인에 최대 300억원 규모의 금융지원이 이뤄질 예정이다.

이번 출연을 통해 포항시 소재 전통시장 상인 및 소상공인은 경북신용보증재단이 100% 보증하는 신용보증서를 담보로 포항시 이차보전(2년 3%)을 결합한 저금리 여신 지원이 가능할 전망이다.

황병우 은행장은 "포항시 소상공인에 대한 금융지원을 통해 지역경기 회복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수 있길 바란다"며 "지역 대표은행의 사명감을 가지고 지역사회와 상생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une@newsis.com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