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 대통령, 오늘 네덜란드 출국…ASML 방문 등 '반도체 동맹' 강화

기사등록 2023/12/11 05:00:00

최종수정 2023/12/11 07:35:29

국왕 초청으로 수교 이래 최초 국빈방문

"ASML 방문, 한-네 반도체 동맹 전환점"

총리와 '리더잘'·이준 기념관 최초방문도

[서울=뉴시스] 조수정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지난 5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제60회 무역의 날 기념식에서 축사하고 있다. 2023.12.05. chocrystal@newsis.com
[서울=뉴시스] 조수정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지난 5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제60회 무역의 날 기념식에서 축사하고 있다. 2023.12.05. [email protected]

[서울=뉴시스] 김승민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은 11일 네덜란드 국빈 방문에 나선다. 윤 대통령은 반도체 장비 기업 ASML 본사 방문 등 일정을 통해 네덜란드와의 '반도체 동맹'을 공고히 할 계획이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전 3박5일 일정으로 네덜란드로 출국한다. 빌럼-알렉산더르 네덜란드 국왕 초청에 따른 국빈 방문으로, 1961년 양국 수교 이래 최초의 한국 대통령 국빈 방문이기도 하다.

윤 대통령은 11일 오후 암스테르담에 도착해 동포 만찬 간담회에 참석한 뒤 12일 빌럼-알렉산더르 국왕의 공식 환영식으로 국빈 방문 일정을 시작한다. 전쟁기념비 헌화, 국왕 내외 친교 오찬이 이어진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후 극자외선(EUV)으로 웨이퍼에 회로를 그리는 '노광장비'를 생산하는 세계 유일 기업인 ASML 본사를 찾는다. 윤 대통령이 "한-네덜란드 반도체 동맹 관계에 중요 전환점이 될 것"이라고 직접 언급한 핵심 일정이다.

ASML 방문에는 빌럼-알렉산더르 네덜란드 국왕, 피터 베닝크 ASML 회장과 함께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동행한다. 윤 대통령은 외국 정상 최초로 핵심 시설 '클린룸'을 방문할 예정이다.

윤 대통령은 13일 열리는 마르크 뤼터 네덜란드 총리와의 정상회담 및 업무 오찬에서도 양국 정부, 기업, 대학을 아우르는 '반도체 동맹' 구축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한편 윤 대통령은 독립운동과 호국 정신을 고취하는 행보도 계획하고 있다.

윤 대통령은 13일 뤼터 총리와 함께 1907년 제2차 만국평화회의가 열린 장소인 '리더잘(Ridderzaal)'과 이준 열사 기념관을 찾는다. 한국 대통령 최초 방문이다.

김수경 대통령실 대변인은 "독립운동가 여러분의 희생과 헌신으로 100여년 만에 눈부신 성장을 거두어 네덜란드와 반도체 동맹을 구축할 만큼 글로벌 중추국가로 우뚝 서게 됐음을 되새기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이밖에도 상·하원의장 합동면담, 양국 경제인 200여명이 참석하는 한-네덜란드 비즈니스 포럼 등 빽빽한 일정을 소화하고 14일 귀국길에 오른다.


◎공감언론 뉴시스 [email protected]
button by close ad
button by close ad

이시간 뉴스

많이 본 기사

기사등록